내 취향대로 만드는 맞춤형 커스텀 하우스 ‘브라이튼 한남’

중앙일보

입력 2021.09.08 00:04

지면보기

경제 05면

브라이튼 한남

브라이튼 한남

신영한남동개발PFV가 서울 용산구 한남동 일대에 선보이는 고급 주거 상품 ‘브라이튼 한남’(조감도)이 이달 분양할 예정이다.

브라이튼 한남은 지하 8층~지상 16층으로 전용면적 51~84㎡ 오피스텔 121실과 전용면적 103~117㎡ 공동주택 21가구 등 총 142가구로 조성된다. 지하 8층~지하 3층에는 지하주차장이, 지하 2층~지하 1층에는 생활 편의 시설이, 지상 1층~2층에는 단지 내 상업시설이 조성된다. 오피스텔은 지상 3~13층, 공동주택은 14~16층에 위치한다. 시공은 대우건설이 담당한다.

브라이튼 한남은 계약자의 취향을 반영해, 계약자가 원하는 바를 설계에 반영할 수 있는 ‘커스텀 하우스’로 기획됐다. 밀레니얼 세대가 부동산 시장에서 주력 소비층으로 급부상하면서 개성을 표현할 수 있는 주거공간을 원하는 경향이 강하다는 점에서 착안한 것이다. 한 층에 5개 타입을 적용할 수 있게 하고, 실내 구성, 옵션 등을 개인의 취향에 맞춰 선택할 수 있다. 오피스텔의 경우 1.5룸 또는 2룸 구성이 가능하며, 욕실도 2개까지 배치할 수 있다.

오피스텔은 약 3.3㎡를 취미나 여가활동 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게 했으며, 공동주택 역시 이를 서재, 티 하우스, 홈 트레이닝 등 사적인 공간으로 사용할 수 있다. 분양 관계자는 “부동산 개발에 정통한 신영그룹의 노하우와 고급 주택 시장의 트렌드와 수요층의 니즈 등이 복합적으로 반영된 중대형 하이엔드 주거 상품”이라고 설명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