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그린색 더한 'The 2022 스팅어' 출시…3878만원부터

중앙일보

입력 2021.09.06 09:52

기아가 출시한 The 2022 스팅어. 연식변경 모델이다. 영국의 애스코트 경마장에서 착안한 신규 외장 색상인 애스코트 그린도 선택할 수 있다. 사진 기아

기아가 출시한 The 2022 스팅어. 연식변경 모델이다. 영국의 애스코트 경마장에서 착안한 신규 외장 색상인 애스코트 그린도 선택할 수 있다. 사진 기아

기아가 더(The) 2022 스팅어를 6일 출시했다. The 2022 스팅어는 지난해 8월 출시한 스팅어 마이스터의 연식변경 모델이다. 연식변경 모델에는 신규 기아 엠블럼을 적용하고 외장 색상을 추가했다. 영국의 애스코트(Ascot) 경마장에서 착안한 신규 외장 색상 애스코트 그린을 추가로 선택할 수 있다. 애스코트 경마장은 300년 이상의 역사를 지난 경마장이다.

스팅어는 트림도 다양화했다. 기아는 엔트리 트림 플래티넘에 고객 선호도가 높은 레인 센서 등을 기본으로 적용했다. 상위 트림 마스터즈에는 7인치 클러스터, 프로젝션 LED 헤드램프 등을 도입했다. 아울러 스팅어의 역동적이고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더해줄 디자인 특화 트림 아크로 에디션과 리어 스포일러를 새롭게 운영한다.

최고ㆍ정점(Acro)과 무채색(Achromatic)이란 의미를 담고 있는 아크로 에디션은 실내·외 고급감을 높인 게 특징이다. 19인치 디자인 휠과 블랙 스웨이드 헤드 라이닝을 적용했고 도어 센터 트림은 스웨이드로 감쌌다.

기아 The 2022 스팅어에 적용한 아크로 에디션. 스웨이드 등을 적용해 실내외 고급감을 높인 게 특징이다. 사진 기아

기아 The 2022 스팅어에 적용한 아크로 에디션. 스웨이드 등을 적용해 실내외 고급감을 높인 게 특징이다. 사진 기아

더 2022 스팅어의 판매가격은 2.5 가솔린 터보 플래티넘 3878만원(개별소비세 3.5% 기준), 마스터즈 4275만원, 아크로 에디션 4388만원이다. 3.3 가솔린 터보 GT 4678만원, 아크로 에디션 4756만원이다.

기아는 더 2022 스팅어 출시와 함께 36개월 동안 매월 차량 가격의 약 1%만 납입할 수 있도록 차량 가격 유예 프로그램을 도입한다. 2.5% 특별 저금리 적용과 유류비 일부 지원 혜택도 있다. 개인 고객 중고차 보장 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구매 프로그램인 1% 퍼포먼스도 함께 마련했다.

기아 관계자는 “더 2022 스팅어는 고급스러움과 역동적인 요소를 더해 상품성을 높이면서도 가격 경쟁력을 확보했다”며 “함께 준비한 구매 프로그램을 통해 많은 고객들이 프리미엄 퍼포먼스 세단의 가치를 경험하시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