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무제한으로 먹고 자고 논다…평창에서 본전 뽑는 법

중앙일보

입력 2021.09.03 05:00

휘닉스 평창이 올가을 다채로운 혜택을 내세운 '올 인클루시브' 상품을 선보였다. 사진 휘닉스호텔앤리조트

휘닉스 평창이 올가을 다채로운 혜택을 내세운 '올 인클루시브' 상품을 선보였다. 사진 휘닉스호텔앤리조트

리조트 패키지 중에 '올 인클루시브(All inclusive)'라는 게 있다. 객실 숙박과 식사뿐 아니라 레저 체험 같은 걸 아우른 상품이다. 먹고 자고 노는 것까지 리조트에서 해결할 수 있어서 가족여행객에게 제격이다. 올가을 강원도 여행을 계획한다면 다채로운 혜택으로 무장한 휘닉스 평창의 올 인클루시브 패키지를 눈 여겨두자.

휘닉스 평창이 선보인 '프리미엄 올 인클루시브'는 콘도, 호텔이 있다. 이 가운데 콘도 상품을 깐깐히 따져보자. 1박 가격은 성인 2인 기준 46만8000원(주중 기준), 아이 1명이 추가되면 58만5000원이다. 가장 매력적인 건 투숙 기간 무제한 식당을 이용하며 다채로운 미식 체험을 할 수 있다는 거다. 뷔페식당인 '온도', 야외 공간인 포레스트 파크에서의 '캠핑 BBQ', 와인과 간단한 음식을 맛볼 수 있는 '와인 마리아주'를 시간대에 따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휘닉스 평창 올 인클루시브 상품을 이용하면 포레스트 파크에서 '캠핑 BBQ'를 즐기며 캠핑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사진 휘닉스호텔앤리조트

휘닉스 평창 올 인클루시브 상품을 이용하면 포레스트 파크에서 '캠핑 BBQ'를 즐기며 캠핑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사진 휘닉스호텔앤리조트

이를테면 이런 식이다. 2시에 체크인하자마자 점심 뷔페를 먹고 저녁에는 포레스트 파크에서 고기를 구워 먹는다. 이게 끝이 아니다. 라이브 공연을 관람하며 느긋하게 와인을 즐기는 것도 놓치면 안 된다. BBQ는 빈손으로 가서 캠핑 분위기를 느낄 수 있어서 특히 인기다. 한우 등심과 부챗살, 돼지 목살이 포함돼 있고 생맥주와 라면은 무제한 제공한다. 캠핑 BBQ 1인 정상가만 해도 9만5000원이다. 캠핑 BBQ는 서둘러 예약해야 한다.

올 인클루시브 상품을 이용하면 아이는 키즈 라운지에서 원없이 놀 수 있다. 사진 휘닉스호텔앤리조트

올 인클루시브 상품을 이용하면 아이는 키즈 라운지에서 원없이 놀 수 있다. 사진 휘닉스호텔앤리조트

종일 먹기만 하는 건 아니다. 다채로운 레저를 즐기며 부른 배를 꺼뜨릴 수 있다. 관광 곤돌라와 워터파크 '블루캐니언'을 무제한 이용할 수 있고, 루지는 3회까지 탑승이 가능하다. 아이를 위한 프로그램도 충실하다. 센터플라자 2층에 키즈 플레이 라운지가 있다. 5000원짜리 '플레이 키트'를 사서 만들기 체험을 하고 연날리기, 바람개비 등을 즐긴다. 숲 해설가와 함께 자연을 즐기는 야외 체험 프로그램도 있다. 드로잉 아트, 우드 아트도 체험한다. 아이가 원 없이 노는 동안 부모는 휴식을 만끽하면 된다.

올가을 올 인클루시브 상품에는 객실 업그레이드 혜택이 추가됐다. 주 중에 한해 콘도 스탠다드 객실을 예약하면 선착순으로 전망 좋고 널찍한 '스카이 로얄' 객실로 업그레이드해준다. 스탠다드 객실 면적은 66㎡, 스카이 로얄은 132㎡이다.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