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트폭력" 프로배구 정지석 무릎끓은 사진 올린 前여친

중앙일보

입력 2021.09.02 11:37

업데이트 2021.09.02 11:45

지난해 MVP에 오른 정지석. [사진 한국배구연맹]

지난해 MVP에 오른 정지석. [사진 한국배구연맹]

프로배구 MVP 정지석(26·대한항공)이 데이트 폭력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정지석의 전 여자친구 A씨는 소셜미디어를 통해 정지석으로부터 데이트 폭력을 당했고, 불법 촬영도 있었다고 폭로했다. A씨는 자신의 주장을 입증하기 위해 남성이 무릎을 꿇고 있는 사진, 휴대폰 액정이 부서진 사진, 카메라가 설치된 사진을 함께 업로드했다.

정지석은 A씨의 고소로 경찰 조사를 받았으나 불법 촬영 혐의에 관해선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팀 대한항공은 2일 입장문을 통해 "배구를 사랑해 주시는 모든 분들께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 해당 건은 수사가 진행중인 사안으로, 선수는 일체의 훈련에서 제외된 상태에서 관계기관 조사에 충실하게 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수사결과에 따라 엄정하고 투명하게 후속조치를 취하겠다"고 덧붙였다.

정지석은 2013년 고등학교 졸업 이후 프로에 직행해 간판 선수로 성장했다. 국가대표로 활약했으며, 지난 시즌 대한항공의 우승을 이끌고 정규리그와 챔피언결정전 MVP를 동시에 수상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