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레인 하원의장, 개발경험·스마트시티 벤치마킹 위해 IFEZ 방문

중앙일보

입력 2021.09.01 15:37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파우지아 빈트 압둘라 자이날(FAWZIA bint Abdulla Zainal) 바레인 하원의장을 비롯한 방문단 12명이 1일 송도국제도시 G타워에 있는 홍보관과 스마트시티운영센터를 찾았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 지난 2월 박병석 국회의장의 바레인 공식 방문에 대한 답례로 이뤄졌으며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개발 경험과 스마트시티 벤치마킹 차원이다.

바레인 하원의장 일행은 지난 달 28일부터 우리나라 국회의 공식 초청으로 5박 6일간의 일정으로 방한 중이다.

인천경제청 관계자는 “파우지아 하원의장은 이번 IFEZ 방문에서 투자유치 성과와 스마트시티 운영에 대해 많은 관심을 표명했다”고 밝혔다.

한편 바레인 하원의장은 방송언론계에서 25년간 활동했으며 페르시아만안(灣岸) 협력회의(GCC) 최초의 여성 TV국장, 바레인 여성 최초 북극답사, 바레인 정부 내 최초로 공보부에 유치원 개설을 했으며 과거 언론인 시절 2차례 우리나라를 방문한 바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