숭실사이버대학교 김은기 교수 '세계스카우트연맹' 세계이사 당선

중앙일보

입력 2021.08.30 14:32

숭실사이버대학교(총장 한헌수) 김은기 교수가 세계스카우트연맹(WOSM, World Organization of the Scout Movement) 세계이사에 당선됐다.

한국스카우트연맹 국제훈육위원장(국제커미셔너)으로도 활동 중인 김은기 교수는 지난 8월 25일부터 29일까지 전 세계 171개국, 약 1,500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린 ‘제42차 세계스카우트 총회’에서 25명의 후보자들을 제치고 세계스카우트연명 세계이사에 이름을 올렸다.

서울대학교 법학박사 출신으로 벨기에 카톨릭루벵대학교 법과대학원(LL.M) 과정을 수료한 김은기 교수는 숭실사이버대 법·행정학과 전임교수로 재직 중으로, 법·행정학과장, 산학협력단장, 기획처장, 부총장 등 학교 내 주요 요직을 역임했다. 지난 2016년 한국원격대학협의회(이하 원대협)가 국내 사이버대를 중심으로 고등평생교육의 발전과 활성화를 위한 연구 활동을 수행하고 현안 논의를 위해 발족된 ‘국회 미래교육 포럼’ 연구위원회의 연구팀장으로 선정, ‘사이버대 교육 국제화’에 대한 연구를 진행하기도 했다.

김은기 교수는 “한국을 대표해 세계스카우트연맹 세계이사 자리에 오르게 되어 영광스럽기도 하지만 한편으로 책임감도 느낀다” 며 “국가와 인종, 계급과 종교 등을 초월한 형제애를 바탕으로, 국가와 사회, 나아가 세계평화에 이바지할 수 있는 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과 발전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다” 고 덧붙였다.

김은기 교수가 재직 중인 숭실사이버대 법·행정학과(학과장 나병진)는 기존 법 이론에 기초를 둔 전통적 법학교육과 함께 전자상거래법(전자거래기본법, 전자서명법 등), 인터넷과 저작권법, 엔터테인먼트법 등 새로운 분야의 법학교육을 병행한 유명 교수진의 수준 높은 교육과정을 제공해 다수의 사법시험 합격자와 경찰·검찰·법원·교정 공무원, 농협 및 기타 금융기관, 법무사 등 각종 임용·입사 및 자격시험 합격자를 배출하고 있다.

자체적인 미국 변호사 시험 대비 트랙을 마련, 미국 변호사 진출을 꿈꾸는 학생들이 국내에서도 미국 변호사 시험(Bar Exam.)에 응시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으며, 연구목적 자료교환 및 학우들 간 교류 활성화를 위해 사이버도서관과 스터디그룹, 사이버 카페 등도 운영하고 있다. 지난 2018년에는 미국로펌 ‘Han and Associates, PLLC’와 업무 협약을 체결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한편 올해로 개교 24주년을 맞은 숭실사이버대는 온라인 수업과 시험만으로 정규 4년제 학사학위와 국가공인 및 학교인증의 다양한 자격증 취득에 필요한 모든 학점을 이수할 수 있는 정규 4년제 고등교육기관으로, 일반 오프라인 대학 1/4 수준의 등록금과 입학·일반·성적·교역자(목사, 전도사, 선교사, 강도사와 가족 및 교인) 장학과 군장학(군 장교 및 군 가족 장학, 예비역장학), 산업체위탁교육장학, 장애인장학, 교육기회균등장학 등 다양한 교내 장학제도를 운영, 학생들이 학비 부담 없이 학업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또한 모든 학생에게 장학 혜택을 부여하는 것을 목표로 교내 장학 수혜자 전원에게 한국장학재단의 국가장학금 이중혜택을 지원하고, 재학 중은 물론 졸업 후에도 전공과목을 평생무료 수강할 수 있는 특화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지난 1997년 설립 이래 신·편입생 정시모집 역대 최고 경쟁률을 기록한 숭실사이버대 2021학년도 2학기는 오는 9일 1일 정상 개강된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