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월 "경제 좋아지면 연내 테이퍼링 시작해야"

중앙일보

입력 2021.08.27 23:38

업데이트 2021.08.27 23:39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Fed) 의장. AP=연합뉴스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Fed) 의장. AP=연합뉴스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은 27일(현지시간) "경제가 기대만큼 광범위하게 발전한다면 올해 자산매입 속도를 줄이기 시작하는 것이 적절할 수 있다는 견해를 갖고 있다"고 밝혔다.

월스트리트저널(WSJ) 등은 파월 의장이 이날 온라인으로 열린 잭슨홀 심포지엄에서 사전 녹화 연설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고 보도했다.

외신은 파월 의장의 이같은 언급이 Fed가 연내 테이퍼링(자산매입 축소)에 착수하겠다는 뜻을 시사한 것으로 해석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