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유행 ‘우유 상자 챌린지’ 뭐길래…부상 속출 너무 위험[영상]

중앙일보

입력 2021.08.25 21:49

업데이트 2021.08.26 02:31

틱톡에서 유행하고 있는 ‘우유 상자 챌린지(Milk Crate Challenge)’. 출처 틱톡

틱톡에서 유행하고 있는 ‘우유 상자 챌린지(Milk Crate Challenge)’. 출처 틱톡

동영상 공유 플랫폼 틱톡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일명 ‘우유 상자 챌린지’에 도전하다가 부상을 입는 등 피해 사례가 속출하고 있다.

24일(현지시간) 워싱턴포스트에 따르면 최근 미국에서는 ‘우유 상자 챌린지’가 유행 중이다.

참가자가 우유 상자 챌린지를 하고 있다. 출처 틱톡

참가자가 우유 상자 챌린지를 하고 있다. 출처 틱톡

틱톡에서 시작된 이 챌린지는 우유 상자들을 모아 피라미드 모양으로 쌓아 올린 후 꼭대기까지 걸어 올라갔다가 내려오면 성공이다. 인기를 끌고 있지만 정확히 어디에서 어떻게 이 놀이가 시작됐는지는 불분명하다고 매체는 전했다.

우유 상자를 한 데 모아 피라미드처럼 쌓아 올린 다음 꼭대기까지 올라갔다가 내려와야 성공이다. 출처 틱톡

우유 상자를 한 데 모아 피라미드처럼 쌓아 올린 다음 꼭대기까지 올라갔다가 내려와야 성공이다. 출처 틱톡

미국 롱아일랜드 출신 인플루언서 데릭는 “지금 동네에서 일어나고 있는 모든 일 중 가장 큰 이벤트”라며 “당장 아무 공원이나 공공장소에 가보면 우유 상자들이 바닥에 널려 있는 모습을 쉽게 발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일각에선 해당 챌린지의 위험성을 지적한다. 극적인 상황 연출을 위해 더 높게 상자를 쌓아올리는 참가자들이 늘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참가자들은 점점 더 높게 우유박스를 쌓아 올리려 하고 있다. 출처 틱톡

참가자들은 점점 더 높게 우유박스를 쌓아 올리려 하고 있다. 출처 틱톡

뉴욕 스포츠의학 전문 정형외과 숀 앤서니 전문의는 “어깨 탈골과 회전근개 파열, 손목 골절 등 다양한 부상을 입은 참가자들이 속출하고 있다”며 “사다리에서 떨어지는 것보다 더 심한 부상을 입을 수 있다”고 말했다.

뉴저지주 제퍼슨 헬스 응급의학과장인 헨리 슈이트마는 “챌린지에 참가하다가 갈비뼈가 여러 개 골절된 환자를 보았다”면서 “틱톡과 다른 소셜 미디어 플랫폼들이 우유 상자 챌린지의 위험성을 염두에 두지 않고 확산시킨 책임이 있다”고 지적했다.

과도한 상자를 쌓은 참가자. 출처 틱톡

과도한 상자를 쌓은 참가자. 출처 틱톡

또 다른 의료계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사례가 급증하면서 응급실 부족 현상이 심화되고 있는데, 무리한 챌린지에 도전하다가 부상을 입은 사람들까지 대거 방문하는 바람에 응급실 운영에 차질이 생기고 있다”고 주의를 당부했다.

이 챌린지에 성공하고 있는 한 여성. 출처 틱톡

이 챌린지에 성공하고 있는 한 여성. 출처 틱톡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