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우 아프간 탈출해 英 갔는데…5살 난민 아이 호텔 추락사

중앙일보

입력 2021.08.20 11:15

업데이트 2021.08.20 11:20

아프간 난민 아동이 묵었던 영국 호텔. [사진 데일리메일]

아프간 난민 아동이 묵었던 영국 호텔. [사진 데일리메일]

아프가니스탄을 떠나 영국에 도착한 난민 아동이 호텔에서 추락해 숨지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19일(현지시간) 데일리메일은 전날 오후 2시 30분 영국 셰필드의 한 호텔에서 5세 아프간 난민 남자아이가 9층 방에서 떨어져서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이 아동은 탈레반을 피해 아프가니스탄을 떠나 15일 전 영국에 도착했으며 4일 전부터 이 호텔에서 가족들과 머물고 있었다.

매체는 어머니가 아들의 추락을 목격하고 “내 아들을 구해달라”고 외쳤다고 전했다.

5㎝가량 열려야 하는 호텔 방 창문이 고장이 나서 더 활짝 열리는 바람에 사고가 난 것으로 보인다고 매체는 설명했다.

한 목격자는 “저는 제 방에서 무언가가 떨어지는 소리를 들었다”며 “밖에 나와보니 구급차와 경찰이 있었다”고 매체에 말했다.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인 경찰은 아동이 아프간 출신임을 확인하고 영국 내무부에도 사고 소식을 알렸다.

이 호텔은 영국군과 정부를 도왔던 아프간인 가족의 임시 숙소로 쓰이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