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대학교, 교육부 대학기본역량진단 '일반재정지원대학' 선정

중앙일보

입력 2021.08.18 15:25

유한대학교(총장 김현중)가 교육부와 한국교육개발원이 실시한 ‘2021 대학 기본역량진단 평가’ 결과 ‘일반재정지원대학’에 선정됐다.

교육부와 한국교육개발원은 17일 ‘2021년 대학 기본역량진단’ 결과를 발표했다. 그 결과 유한대학교는 내년부터 3년간 대학혁신지원사업을 지원받게 됐으며, 특수목적 재정지원도 신청가능하게 되었다. 또한 학생들의 학자금대출, 국가장학금 등 각종 정부의 혜택도 지속적으로 지원받을 수 있다.

유한대학교는 중장기 발전계획에 대한 성과지표를 달성하기 위하여 발전계획 ‘Yuhan Vision 2025 수립’ 후 ‘학생 성공’ 이라는 교육성과를 달성하기 위해 대학 운영에 필요한 모든 요소를 성실히 관리하고 운영해온 성과를 인정받았다.

김현중 총장은 “우리대학이 일반재정지원 대학으로 선정된 것은 역량기반 실무중심교육을 기반으로 대학 발전 성과의 우수성이 대·내외적으로 인정받은 것”이라며 “우리대학은 지금에 만족하지 않고 4차산업혁명 시대가 요구하는 융복합 기술인재 양성을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유한대학교는 최근 신산업분야 특화선도전문대학 선정, 자율개선대학선정, 후진학선도형지원사업 선정, 고숙련일학습병행제 운영기관 선정,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 전문대학(LINC+) 육성사업 선정, 취업보장형 유니테크 육성 사업 선정 등으로 인하여 명실상부 대내·외적으로 실무중심대학으로 인정받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