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부모님이 속상해하시는 모습 보고 녹취록 공개"

중앙일보

입력 2021.08.18 09:19

업데이트 2021.08.18 13:53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18일 원희룡 전 제주지사와의 대화 내용 녹취록을 공개한 배경에 대해 “부모님이 속상해하시는 모습을 보고 내용을 공개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연합뉴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연합뉴스

이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 “오늘(17일) 복잡한 심경 속에서 저를 정말 아끼시고 조언해주시는 많은 분의 마음에 따라 하루 종일 언론에 일절 대응하지 않고 있었다”며 “그런데 집에 돌아와 보니 아마 그분들보다 저를 더 아끼고 걱정해주실 부모님이 속상해하시는 모습을 보고 내용을 공개하게 됐다”고 썼다.

이 대표는 전날 밤 원 전 지사와의 통화 녹취록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렸다. 원 전 지사가 “이 대표가 내게 ‘윤 전 총장은 금방 정리된다’고 말했다”고 주장하자 이에 대해 반박한 것이다.

이 대표는 ‘정리된다’의 주어가 ‘윤 전 총장’이 아닌 ‘캠프와의 갈등 상황’이었다는 설명이다.

이 대표는 “혹시나 헛된 기대 때문에 해당 대화의 앞뒤 내용은 궁금해하지 말아달라”고도 언급했다. 이어 “다소 간의 무리가 있어도 당 대표가 돼 버린 젊은 후배에게 항상 존경해왔던 선배가 할 수 있는 충고의 내용 정도이고 원 전 지사님의 지적을 깊이 새긴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더 이상 당 내에서 비전과 정책, 개혁과 혁신이 아닌 다른 주장이 나와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