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반도프스키 2골' 뮌헨, 도르트문트 꺾고 수퍼컵 우승

중앙일보

입력 2021.08.18 07:42

독일 수퍼컵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리는 뮌헨 공격수 레반도프스키. [EPA=연합뉴스]

독일 수퍼컵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리는 뮌헨 공격수 레반도프스키. [EPA=연합뉴스]

바이에른 뮌헨이 도르트문트를 꺾고 독일 수퍼컵 우승을 차지했다.

뮌헨이 3-1로 승리

뮌헨은 18일(한국시각) 독일 도르트문트의 지그날 이두나 파크에서 열린 2021~22시즌 독일 수퍼컵에서 도르트문트를 3-1로 꺾었다. 수퍼컵은 지난 시즌 분데스리가 우승팀(뮌헨)과 독일축구협회 포칼 우승팀(도르트문트)이 맞붙는 대회다. 뮌헨은 대회 2연패이자 통산 9번째 우승을 기록했다.

뮌헨은 로베르토 레반도프스키가 2골을 터트렸고, 토마스 뮐러가 1골을 보탰다. 도르트문트는 마르코 로이스가 한 골을 넣는 데 그쳤다.

뮌헨은 전반 41분 선제골을 넣었다. 세르쥬 나브리가 왼쪽에서 올려준 크로스를 레반도프스키가 문전 쇄도하며 헤딩골로 연결했다. 후반 4분 레반도프스키의 힐 킥이 골키퍼 맞고 흐른 공을 뮐러가 차 넣었다.

도르트문트는 후반 19분 로이스가 강력한 오른발 중거리슛으로 추격했다. 그러나 후반 29분 마누엘 아칸지의 수비 실수로 흐른 공을 레반도프스키가 쐐기골로 연결했다. 지난 시즌 41골을 터트린 ‘득점기계’ 레반도프스키는 도르트문트의 엘링 홀란 앞에서 한 수 지도했다.

1987년생 34세 율리안 나겔스만 감독은 올 시즌 뮌헨 지휘봉을 잡고 첫 우승을 거뒀다. 이날 경기에서는 지난 15일 별세한 뮌헨의 레전드 게르트 뮐러를 추모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