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오래]모발이식의 대세는 비절개 방식, 비싼 게 흠

중앙일보

입력 2021.08.12 07:00

[더,오래] 전지훈의 털무드(9)

지난 회 칼럼에서는 절개방식의 모발 이식수술에 대해 소개했습니다. 모발을 포함한 두피 일부를 절제해 한 번에 많은 모발을 얻는 것이 절개수술이라면 비절개 방식은 모발을 모낭 단위로 하나씩 찾아 채취하는 방식으로 진행합니다. 절개방식이 오래전부터 시행해온 모발 이식의 전통적인 방식이라면, 비절개 방식은 비교적 최근에 개발돼 현재와 같이 대중적으로 자리잡은 지는 불과 5~6년 정도밖에 되지 않았습니다. 정확히 알려진 통계는 없으나 시간이 갈수록 절개방식의 비율은 줄고, 비절개 방식의 비율은 늘고 있습니다. 비절개 방식을 선호하는 주된 이유는 절개방식과 달리 일자 모양의 흉터가 생기지 않는다는 장점이 있어서라고 생각됩니다.

직경 0.8~1.0mm의 작은 펀치로 두피에 구멍을 내고, 포셉으로 이 조직을 뽑아내면 이것을 1 모낭이라고 표현합니다. 피부 확대경으로 두피를 관찰하면 보통 하나의 모낭에서 1~3개의 모발이 자라고 있는데 평균적으로 1 모낭에는 2모가 포함되어 있다고 생각하면 되겠습니다. 모발 이식 3000모를 비절개 방식으로 진행했을 시에 1500 모낭을 채취하는 것이고 이것은 후두부에 1500개의 작은 구멍을 내는 것을 의미합니다.

흉터

비절개 흉터. 후두부에 일자 모양의 긴 흉터가 남지는 않으나 채취한 모낭 개수만큼 작은 원모양의 흉터가 생긴다. [사진 전지훈]

비절개 흉터. 후두부에 일자 모양의 긴 흉터가 남지는 않으나 채취한 모낭 개수만큼 작은 원모양의 흉터가 생긴다. [사진 전지훈]

후두부에 일자 모양의 긴 흉터가 남지는 않으나 채취한 모낭 개수만큼 작은 원 모양의 흉터가 생깁니다. 수술로 생긴 흉터는 몇 달간 붉은색을 유지하다가 최종적으로는 본인의 피부색보다 약간 더 하얀색으로 변해 가까이서 자세히 본다면 비절개 흉터도 찾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절개 흉터보다는 가리기가 용이해 비교적 짧은 길이의 헤어스타일도 연출할 수 있습니다.

통증

절개방식은 피부를 절제하고 당겨 봉합한 상태이므로 불편감이 수일간 쉬지 않고 지속하는 반면, 비절개 방식은 일상생활에 신경이 쓰일 정도의 통증이 발생하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후두부의 채취영역이 봉합된 상태가 아니고 피부 내부층이 노출된 상태이기 때문에 머리를 감을 때 물이 닿으면 통증이 생깁니다. 수면을 위해 베개에 누웠을 때 멍든 통증과 비슷한 강도의 불편감이 발생하므로 수술 직후에는 푹신한 베개를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커트방식

투블럭, 히든컷, 노컷 일러스트. 각 방식에는 장단점이 있다. [자료 전지훈]

투블럭, 히든컷, 노컷 일러스트. 각 방식에는 장단점이 있다. [자료 전지훈]

비절개 기계로 모낭을 뚫기 전, 후두부 모발을 짧게 자르고 나서 채취해야 신속한 수술이 가능합니다. 머리카락을 자르는 방식은 여러 가지가 있는데, 가장 기본적인 형태가 투블럭컷입니다. 면도기로 후두부 모발 전체를 자르고 채취를 진행하므로 수술시간이 절약되고 경제적인 장점이 있습니다. 히든컷은 면도기가 아닌 가위로 커트하는데, 필요한 모발 양의 약 3배 정도 숱을 치고 잘려있는 모발을 찾아가며 채취하는 방식입니다.

노컷 방식은 필요한 모발 양만큼만 자르고 채취하는 수술로, 만약 1000개 모발이 필요하다면 1000개만 자르고 채취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어 시간이 비교적 오래 걸리고 비용이 많이 드는 특징이 있습니다. 히든컷과 노컷은 면도기를 이용하지 않고 가위로 자르는 방식이므로 수술한 티가 거의 나지 않아 일상복귀가 빠른 장점이 있습니다. 수술 방식은 수술 직후의 모습, 수술 규모, 경제적인 면 등을 종합해 본인에게 적합한 수술방식을 주치의와 상의해 결정하는 것이 좋습니다.

비절개 방식은 비교적 최근에 인기를 얻은 방식으로 수술방식, 기계가 점차 진화하고 있습니다. 삭발해야만 수술할 수 있었던 과거에서 현재는 무삭발 방식을 선호하는 추세로 바뀌었고, 예전에는 10시간이 걸렸던 수술이 이제는 5시간으로 단축되는 발전도 이루어졌습니다. 더 많은 탈모인이 보다 쉽게 수술에 접근할 수 있는 날이 오도록 의료계가 끊임없는 연구를 진행할 것입니다.

관련기사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모비온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