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사회적경제’ 인재 키운다...소밈스쿨 1기 발대식

중앙일보

입력 2021.08.06 09:59

소밍스쿨

소밍스쿨

LG그룹이 ‘사회적 경제’ 인재 양성에 나선다.

6일 LG전자와 LG화학이 만든 사회공헌 플랫폼 ‘LG 소셜캠퍼스’는 온라인으로 ‘소밈스쿨 1기 발대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소밈스쿨은 대학생을 대상으로 올해부터 진행하는 사회적 경제 인재 양성 프로그램이다.

소밈은 소셜(social)과 밈(meme, 모방 등 다양한 방식을 통해 다음 세대에 문화적 요소들을 전달하는 것을 의미)의 합성어다. LG전자는 ”소밈스쿨은 다음 세대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사회적 가치와 친환경 분야를 이끌어 갈 인재를 키우는 데 목적이 있다“고 설명했다.

소밈스쿨에 참가하는 30여 명의 대학생은 이달부터 약 5개월 동안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사회적 경제, 친환경과 관련된 강의를 듣고, 사회 문제에 대한 해결 방안을 탐색하는 프로젝트도 수행한다. 사회적 경제 관련 기업 탐방도 진행할 예정이다.

LG전자와 LG화학은 2011년부터 사회적·친환경 가치를 창출하는 사회적 경제 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펼치고 있다. 현재까지 160개 기업을 선발해 약 110억 원을 지원했다.

윤대식 LG전자 대외협력담당 전무는 “대학생들이 소밈스쿨 프로그램을 통해 사회적 경제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갖고 사회적 가치와 친환경을 폭넓게 경험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