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Live

올림픽 12일째 日코로나 확진자 1만2000명대로 늘어…도쿄는 3709명

중앙일보

입력 2021.08.03 21:24

연합뉴스

연합뉴스

도쿄올림픽 12일째인 3일 일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다시 1만2000명대로 늘었다.

현지 공영방송 NHK 집계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30분 현재 일본 전역에서 1만2017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새로 보고됐다. 전날 대비 3624명, 일주일 전 같은 요일 대비 4388명 각각 늘었다.

지난달 31일 기록한 역대 최다 코로나19 하루 확진자 1만2340명에 근접하는 수치다.

현재 일본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95만7698명으로 늘었다. 사망자는 10명 늘어 1만5232명이 됐다.

올림픽 개최 도시인 도쿄도에선 이날 3709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새로 보고됐다. 전날 대비 1514명, 일주일 전 같은 요일 대비 861명 각각 늘었다.

도쿄도의 이날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지난달 31일 4058명, 같은 달 29일 3865명에 이어 역대 3번째로 많았다.

일본 정부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지난달 12일부터 도쿄도에 4번째로 외출 자제와 음식점 영업 제한, 재택근무 확대 등을 골자로 한 ‘긴급사태 선언’을 발령했지만 확산 속도는 오히려 빨라졌다.

코로나19 확산 상황에서 올림픽 개최를 강행한 것도 긴급사태 발령 효과가 발휘되지 않는 데 영향을 주고 있다는 지적도 있다.

한편 도쿄올림픽·패럴림픽 조직위원회는 출전 선수와 대회 관계자 등 올림픽 관련 코로나19 확진자 18명이 새로 확인됐다고 이날 발표했다.

조직위가 올림픽 관련 코로나19 감염 현황을 발표하기 시작한 지난달 1일 이후 누적 확진자는 294명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