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 라이브] 김소영·공희용 조, 배드민턴 ‘동’

중앙일보

입력 2021.08.03 00:03

지면보기

종합 16면

김소영·공희용 조, 배드민턴 ‘동’

김소영·공희용 조, 배드민턴 ‘동’

배드민턴 여자복식 세계 5위 김소영(29·인천국제공항·왼쪽)-공희용(25·전북은행) 조가 2일 도쿄올림픽 동메달 결정전에서 세계 4위 이소희-신승찬(이상 27·인천국제공항) 조를 2-0(21-10, 21-17)으로 이기고 동메달을 획득했다. 한국 배드민턴은 2개 대회 연속으로 여자복식 동메달 1개로 올림픽을 마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