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축구, 멕시코와 8강서 격돌

중앙일보

입력 2021.07.28 22:57

28일 요코하마 국제경기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3차전 대한민국 대 온두라스의 경기. 황의조가 팀의 세번째 골을 넣고 있다. [연합뉴스]

28일 요코하마 국제경기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3차전 대한민국 대 온두라스의 경기. 황의조가 팀의 세번째 골을 넣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축구대표팀이 도쿄올림픽 8강전에서 멕시코와 맞붙게 됐다.

일본이 프랑스 꺾고 조1위로 올라가

일본이 28일 일본 요코하마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조별리그 A조 3차전에서 프랑스를 4-0으로 완파하면서다.

A조 1위 일본(3전 전승)은 B조 2위 뉴질랜드에 맞붙게 됐다. 만약 일본이 A조 2위로 떨어졌다면 B조 1위 한국과 만날 수도 있었다. 한국은 A조 2위 멕시코와 8강에서 맞붙게 됐다. 한국과 일본은 대진표상 결승 혹은 동메달결정전에서나 만나게 됐다.

일본 구보 다케후사(20·레알 마드리드)가 프랑스전에서 3경기 연속골을 터트렸다. 구보는 이날 전반 27분 골키퍼 맞고 나온 공을 재차 차 넣어 선제 결승골을 뽑아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