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탁·임영웅 생일 사용? 뉴에라 측 "전문 변호인단과 강력 대응"

중앙일보

입력 2021.07.28 12:14

         '내일은 미스터트롯 대국민 감사콘서트' 사진 쇼플레이

'내일은 미스터트롯 대국민 감사콘서트' 사진 쇼플레이

'미스터트롯' TOP6(임영욱, 영탁, 이찬원, 장민호, 김희재)를 담당하는 뉴에라프로젝트가 예천양조의 상표권 문제에 대해 전문 변호인단을 선임해 강력하게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전했다.

28일 뉴에라프로젝트는 보도자료를 내고 "예천양조 측의 상표권 관련 행위들로 인하여 미스터트롯TOP6 팬들의 염려와 불편이 계속해서 확산되고 있다"며 "뉴에라프로젝트는 아티스트의 원 소속사와적극 협력하여 예천양조 측의 상표권 관련 행위들이 TOP6의 퍼블리시티권을 침해하고 있는지에 대해 면밀히 살피고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합법적인 협력 관계를 맺고 있는 광고 기업들의 불편을 막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와 관련해 법무법인 '세종'의 상표권 및 저작권 전문 변호인단과 함께 강력한 대응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아티스트의 권리 침해 방지를 위해 힘쓰고, 권리 침해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영탁막걸리'의 상표권을 두고 영탁 측과 이견을 드러내고 있는 예천양조는 이날 영탁과 임영웅의 생일까지 상표로 출원한 사실이 알려졌다.

특허정보 검색사이트 키스프리에 따르면 영탁의 생일인 5월 13일의 숫자를 딴 '0513'이 지난해 10월 상표 출원됐다. 지난해 11월에는 임영웅의 생일 6월 16일을 딴 '0616우리곁愛(애)'가 출원됐다.

상표 출원자인 김모씨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안동소주 0513'의 디자인과 시제품 사진을 공유했다가 관련된 기사가 나오자 이를 삭제했다. 그는 "상표 출원은 예천양조 본사와는 상관없는 일"이라고 주장했다.

안동소주 0513 디자인에는 생일을 의미하는 촛불과 케이크 모양도 있다. '0513', '0616우리곁애' 상표는 출원 상태이며 등록되지는 않았다.

예천양조는 지난해 1월 28일 '영탁'이라는 상표를 출원했다. '미스터트롯'에서 가수 영탁이 '막걸리 한잔'이라는 노래를 불러 화제가 된 지 닷새째 된 날이었다. 가수 영탁의 동의가 없어 상표 출원이 불발됐다.

이후 예천양조는 영탁을 모델로 발탁하면서 영탁이라는 브랜드로 막걸리를 제조해 판매했다. 그러나 '영탁' 이름 사용을 두고 예천양조 측은 "가수 영탁에서 따온것 아니다"고 주장했고, 영탁 측은 상표법 위반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