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드민턴 안세영, 조별리그 전승으로 단식 16강 안착

중앙일보

입력 2021.07.27 20:56

도쿄올림픽 배드민턴 여자 단식 16강에 오른 안세영 [사진 대한배드민턴협회]

도쿄올림픽 배드민턴 여자 단식 16강에 오른 안세영 [사진 대한배드민턴협회]

한국 배드민턴 여자 단식의 희망 안세영(19·삼성생명)이 도쿄올림픽 조별리그를 전승으로 통과해 16강에 안착했다.

안세영은 27일 일본 도쿄 무사시노노모리 종합스포츠플라자에서 열린 배드민턴 여자 단식 조별리그 C조 2차전에서 도르카스 아조크 아데소칸(나이지리아)에 2-0(21-3, 21-6)으로 완승했다.

안세영은 지난 24일 조별리그 1차전에서 세계랭킹 67위 클라라 아수르멘디(스페인)를 2-0으로 꺾은 데 이어 이날 세계랭킹 89위 아데소칸을 완파하고 C조 1위로 16강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안세영은 29일 열리는 16강에서 D조 1위인 부사난 옹밤룽판(태국)과 맞붙게 된다. 안세영은 세계 8위, 옹밤룽판은 13위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