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소상공인 수출센터' 개소

중앙일보

입력 2021.07.15 11:09

업데이트 2021.07.15 15:05

중소벤처기업부(장관 권칠승)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사장 조봉환)은 15일(목), 서울 마포구 드림스퀘어에 소상공인 수출기반 마련과 글로벌화를 위한 ‘소상공인 수출센터’를 최초 개소한다.

15일(목), 서울 마포드림스퀘어 내 수출센터 개소 ‘수출 유망 소상공인’ 발굴·지원

‘소상공인 수출센터’는 소상공인 수출역량강화를 위한 교육‧컨설팅, 수출 소상공인 네트워크 구성‧운영, 수출 사례 전파 등 소상공인에게 수출기회와 성공경험을 제공하는 전문 센터로 소상공인 해외 판로개척의 초석을 제공할 전망이다.

특히 유관기관과의 협력을 통한 민관합동 체제 구축으로 ‘수출 유망 소상공인’을 발굴하여 해외 진출을 위한 지원을 연계하고, 소상공인과 해외바이어를 매칭하여 소상공인의 우수제품을 해외에 알리는 ‘바이어 상담회’도 정기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당일 진행되는 바이어 상담회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비대면 영상회의로 진행하며, 대만·일본 바이어와 소상공인을 매칭하여 국내 우수 소상공인의 제품을 소개할 예정이다.

금번 개소하는 ‘소상공인 수출센터’는 향후 소상공인 수출지원의 거점으로써 규모의 영세성, 수출환경에 대한 낮은 이해도, 현업 위주의 운영에 머물러 있는 소상공인의 수출 활로 모색에 디딤돌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소진공 조봉환 이사장은 “해외 진출을 원하는 유망 소상공인을 발굴하고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소상공인만을 전담하는 최초의 수출센터를 개소하게 되었다.”면서, “소상공인이 과밀한 내수시장의 한계를 극복하고 포스트 코로나, 비대면·온라인 시대에 대응하며 새로운 판로개척과 매출 향상의 기회를 확보할 수 있도록 수출센터가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