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 위해 돈 쓸 때” 부유층이 신천지로 몰린 이유

중앙일보

입력 2021.07.06 14:09

“당은 지난 100년 동안 시대에 발맞춰 발전해 왔습니다. 이젠 중산층 소비자들이 위대한 당에 경의를 표하는 방법으로 더 많은 돈을 써야 할 때입니다.”

지난 1일 중국 공산당원인 패니 장 (Fanny Zhang)은 당의 100주년 기념식을 앞두고 신천지 상업 단지에서 값비싼 선물을 고르며 말했다.

ⓒAFP

ⓒAFP

신천지(新天地)는 중국 상하이의 중심부에 위치한 대표적 상업 단지이자 관광지다. 홍콩의 부동산 그룹 슈이 온(Shui On)은 1999년 14억 홍콩 달러를 들여 전통 스쿠먼(石库门)과 일부 건물을 서점, 카페, 레스토랑으로 구성된 쇼핑 메카로 바꾸는 재개발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신천지는 2000년대 초부터 상하이의 랜드마크로 자리 잡았다. 국내외 대다수 여행사는 이곳을 필수 관광지로 택했고 여행객들이 고급 부티크에서 선물을 살 수 있도록 했다.

ⓒxintiandi 홈페이지

ⓒxintiandi 홈페이지

SCMP에 따르면 지난 7월 1일 중국 공산당 창당 100주년 기념식이 열린 가운데 수많은 소비자가 이곳 신천지를 찾아 쇼핑에 여념이 없는 모습을 보였다.

왜 하필 신천지일까?  

1921년 7월, 중국 중앙당 제1차 대회가 열렸던 곳이 바로 이곳이다. 중국공산당이 결성된 장소는 싱예루(興業路) 76호로 오늘날 공산당 제1차 전국대표대회 유적지로 불린다. 또 공산주의 운동이 활발히 일어났던 곳이 바로 이곳 상하이다.

중국 본토에서 열린 집권 여당 창당 100주년인 만큼 올해는 신천지에 매우 특별한 행사다.

중국공산당 1차 당대회 참석자들을 영화 〈건당위업(建黨偉業)〉에서 재연한 모습. ⓒ 영화 〈건당위업〉

중국공산당 1차 당대회 참석자들을 영화 〈건당위업(建黨偉業)〉에서 재연한 모습. ⓒ 영화 〈건당위업〉

중국 당국은 지난 6개월간 신천지 보수 공사에 들어갔고 올해 공산당 창립기념일에 맞춘 6월 초에 재개장했다. 이후 수백 명의 부유한 상하이 현지인들을 끌어들일 수 있었다.

“신천지는 중국인을 위한 번영의 길을 만드는 당의 능력을 상징한다”고 상하이 화동과학기술대학의 외국학 교수는 말했다(SCMP). 이어 “많은 부유층 인구는 이번 100주년을 중국의 증가하는 부를 과시할 수 있는 기회로 해석하고 있다”고 전했다.

ⓒwestchinatour

ⓒwestchinatour

중국 공산당은 지난 40년 동안 이룩한 경제 발전을 강조하며 당의 권위를 확립해왔다.

"번신물망모택동(飜身勿忘毛澤東), 치부물망등소평(致富勿忘鄧小平)". 마오쩌둥이 인민들을 정치적 해방시켰고, 덩샤오핑은 인민들을 경제적 해방하게 했으니 두 사람을 잊지 말아야 한다는 의미로, 공산당원들의 두 사람에 대한 감정과 평가가 압축된 말이다.

또 중국이 지난해 가장 먼저 코로나 19 종식을 외치며 ‘중국 본토의 통치 체제가 서구보다 우월하다’는 당원들의 믿음이 확고해졌다. 중국 공산당은 현재 전국에 9천만 명이 넘는 공산당원을 보유하고 있다.

공산당의 전신인 신천지에서의 지출은 당원들에게 이러한 지출의 당위성을 부여하기에 충분하다.

ⓒshine

ⓒshine

홍콩 슈이 온(Shui On)의 빈센트 로(Vincent Lo) 회장은 중국 공산당의 영적 본거지가 그의 회사가 획기적인 프로젝트를 건설하도록 영감을 주었다고 말했다.

빈센트 로는 상하이시정부와의 세미나에서 “현재까지 신천지는 상하이에서 가장 활발한 사회적, 문화적 명소 중 하나다”라며 “상하이가 흥미진진한 성장 여정에 참여하고 싶어 하는 전 세계인들에게 더 많은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신천지를 개발한 빈센트 로(Vincent Lo) 회장. ⓒ루이안부동산

신천지를 개발한 빈센트 로(Vincent Lo) 회장. ⓒ루이안부동산

2020년 초 중국이 코로나바이러스를 통제한 이래 중국은 세계 경제에서 몇 안 되는 경제 호재를 누린 나라 중 하나였다. 중국은 거대한 내수 시장이 외부 충격으로부터 중국 경제를 보호할 수 있기를 바라고 있다.

그래서일까. 시 주석과 중국 공산당은 근래 들어 줄곧 인민(人民)과 당(堂)을 강조하는 모습이다.

지난 6월 시진핑 주석은 “올해는 중국 공산당이 창당한 지 100주년이 되는 해다. 중국 국민이 진심으로 중국 공산당을 지지하는 건 공산당이 전심을 다해서 인민을 위해 봉사하고 각 민족의 행복을 도모하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차이나랩 김은수 에디터

차이나랩

차이나랩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모비온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