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LPGA투어 VOA클래식서 우승한 고진영 선수의 열장면

중앙일보

입력 2021.07.05 11:02

업데이트 2021.07.05 16:37

한국의 고진영(26) 선수가 4일(현지시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볼런티어스 오브 아메리카(VOA) 클래식 최종 라운드에서 최종합계 16언더파 268타로 우승했다.
마틸다 카스트렌(핀란드)을 1타 차로 제치고 우승한 고 선수는 우승 상금 22만 5천 달러(한화 2억 5천여만원) 거머쥐며 상금 랭킹 7위로 상승했다.
고 선수는 박인비(33), 김세영(28), 김효주(26) 선수와 함께 오는 23일 개막하는 도쿄 올림픽에 출전한다. 김상선 기자, [사진 AP·AFP=연합뉴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