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해외 직구 온라인몰 ‘LDF BUY’ 오픈

중앙일보

입력 2021.06.21 14:08

롯데면세점이 호주법인을 통해 해외 직구몰인 'LDF BUY'를 론칭했다고 21일 밝혔다. [사진 롯데면세점]

롯데면세점이 호주법인을 통해 해외 직구몰인 'LDF BUY'를 론칭했다고 21일 밝혔다. [사진 롯데면세점]

롯데면세점이 해외 직구(직접 구매) 사업에 진출한다. 롯데면세점은 21일 해외 상품 직소싱 온라인몰인 ‘LDF BUY(엘디에프 바이)’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가장 먼저 직구 서비스를 시작한 지역은 호주다. 롯데면세점 관계자는 “롯데면세점 호주법인은 2019년부터 호주 지역에서 4개 매장을 운영해왔다”며“앞으로 호주법인이 현지 상품 소싱부터 플랫폼 운영, 제품 판매, 국내 거주 소비자 대상 직배송 서비스 제공 등을 맡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LDF BUY를 통해 닥터내츄럴, 뉴트라라이프, 스프링리프 등 호주 유명 건강식품 브랜드 13곳의 200여 개 상품을 직구할 수 있게 된다. 해외 직구이기 때문에 상품 구매 시 개인통관 고유부호가 필요하며 미화 150달러 이하로 구매 시에는 관부가세 면제된다.

롯데면세점은 LDF BUY의 경우 기존 해외 직구 사이트에 비해 전 상품 직소싱을 통한 '상품 품질 보장'과 'C/S관리'를 장점으로 들었다. 롯데면세점 관계자는 “개인 셀러별로 소싱이 이루어지는 타 해외 직구 사이트와는 다르게 LDF BUY는 롯데면세점 호주법인이 주체가 돼 상품 소싱을 직접 진행한다. 믿을 수 있는 상품을 보다 저렴한 가격대로 구매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LDF BUY 이용 고객은 진가품 여부 등 추후 문제가 발생해도 롯데면세점이 직접 사후 처리를 보장한다”고 밝혔다.

롯데면세점은 호주 외에 해외 법인이 있는 다른 국가로도 점차 상품 소싱처를 확대하고, 판매군도 화장품, 패션, 시계 등으로 넓힐 예정이다. 이갑 롯데면세점 대표이사는 “롯데면세점의 호주 현지 물류 인프라 및 상품 소싱 역량을 바탕으로 국내 소비자에게 좋은 품질의 제품을 저렴한 가격으로 선보일 수 있게 됐다”며“호주 직구 고객의 편의성이 크게 증대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백민정 기자 baek.minjeong@joongang.co.kr

관련기사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