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트맛 맥주도 나온다…세븐일레븐, ‘스피아민트 맥주’ 출시

중앙일보

입력 2021.06.15 10:33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쥬시후레쉬 맥주’에 이어 콜라보 2탄으로 ‘스피아민트 맥주’를 이달 말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스피아민트 맥주는’ 라거 타입 맥주에 민트 향을 더해 청량감을 높였다는 설명이다. 특히 민트는 최근 MZ세대가 가장 주목하는 키워드 중 하나다.

세븐일레븐에서는 지난 13일까지 수제맥주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04.1%가 늘었다. 또 지난달과 비교해도 35.1%가 증가했다. 세블일레븐 등이 출시한 수제맥주가 인기를 끌면서 맥주 시장에서 수제 맥주가 차지하는 비중도 지난 2018년 2.5%에서 2019년 7.5%, 2020년 10.9%로 성장하고 있다. 특히 올해(1월 1일~6월 13일)는 14.3%까지 늘었다.

수제맥주 인기의 중심엔 콜라보 맥주가 있다. 이달 들어 세븐일레븐의 수제맥주 중 가장 많이 팔린 제품은 지난 3월 선보인 ‘쥬시후레쉬맥주’다. ‘쥬시후레쉬맥주’는 라거 타입의 수제맥주로 쥬시후레쉬 껌 원액을 그대로 담아 과일 향이 난다. 지난해 11월 출시된 세븐일레븐 최초의 브랜드 콜라보수제맥주 ‘유동골뱅이맥주’도 이달 들어 수제맥주 판매 순위 3위에 오르며 꾸준한 인기를 과시하고 있다. ‘유동골뱅이맥주’는 골뱅이무침이 맥주 안주로 인기가 높은 점에 착안해 개발됐다.

세븐일레븐의 수제 콜라보 맥주인 쥬시후레쉬맥주와 유동골뱅이맥주. [사진 세븐일레븐]

세븐일레븐의 수제 콜라보 맥주인 쥬시후레쉬맥주와 유동골뱅이맥주. [사진 세븐일레븐]

이달 말 출시를 앞두고 있는 스피아민트맥주. [사진 세븐일레븐]

이달 말 출시를 앞두고 있는 스피아민트맥주. [사진 세븐일레븐]

세븐일레븐의 남건우 음료주류팀 선임 MD는 “이색 콜라보수제맥주를 중심으로 편의점에서의 수제맥주 영향력이 날로 커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브랜드 콜라보를 바탕으로 차별화된 수제맥주 상품을 더 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수기 기자 lee.sooki@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