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ONESHOT

美뒤집은 90명 집단 성폭행…인기 미드 NCIS '충격 과거' [뉴스원샷]

중앙일보

입력 2021.06.13 05:00

업데이트 2021.06.13 10:24

뉴스 ONESHOT’ 외 더 많은 상품도 함께 구독해보세요.

도 함께 구독하시겠어요?

이철재 군사안보연구소장의 픽 : 테일후크 스캔들 

성추행 피해를 당한 사실을 신고했지만, 오히려 군이 이를 은폐하려하자 극단적 선택을 한 공군 이모 중사 사건은 온 사회를 화나게 만들었다. 국방부와 군은 책임자를 처벌하는 것은 물론 이번에 군내 성폭력 사건을 뿌리 뽑겠다고 강조하고 있다.

인기 미국 드라마 NCIS의 포스터. 미국 해군범죄수사국(NCIS)은 1991년 집단 성폭력 사건을 제대로 수사하지 못한 해군수사국(NIS)을 환골탈태해 만든 조직이다. 드라마의 무대가 될 정도로 신뢰를 되찾았다. CBS

인기 미국 드라마 NCIS의 포스터. 미국 해군범죄수사국(NCIS)은 1991년 집단 성폭력 사건을 제대로 수사하지 못한 해군수사국(NIS)을 환골탈태해 만든 조직이다. 드라마의 무대가 될 정도로 신뢰를 되찾았다. CBS

계급 사회이자 마초 문화가 강한 군은 성폭력에 취약할 수밖에 없다. 30년전 미국의 테일후크 스캔들은 그 대표적 사례다. 미 해군 조종사들이 1991년 10월 7일 벌인 대규모 성폭력 사건 말이다.

테일후크(tailhook)는 항공기가 항공모함에 내릴 때 잡아주는 장치다. 항모 착함엔 고도의 조종술이 필요하다. 미 해군 조종사가 미 공군 조종사보다 자부심이 더 센 이유다. 미 해군 조종사는 매년 친목 행사를 여는 데 그 이름이 테일후크 심포지엄이다.

당시 걸프전의 승리에 미군 전체가 들뜬 분위기였다. 심포지엄에서 한 여군이 “여성이 해군 전투기에 탈 수 있나”고 물었다. 좌중에서 야유와 비웃음이 나왔다. 그리고 그날 밤 만취한 미 해군 남성 전투기 조종사들이 남성 7명과 여성 83명을 집단으로 성추행ㆍ성폭행했다.

피해자 중 하나인 폴라코플린 대위는 성폭행 위기에서 간신히 벗어나 상관에게 이를 신고했다. 그러나 상관은 “술 취한 조종사 무리 근처에 있던 게 잘못”이라며 되려 코플린 대위를 나무랐다.

이 사건은 후에 언론에 보도가 되면서 미국을 들썩이게 하였다. 14명의 제독과 300명에 가까운 장교가 옷을 벗었다. 해군과 해병대 조종사 140명은 징계위원회에 회부됐다. 5000명 이상의 장교는 진급이 보류됐다.

그러나 이게 전부였다. 형사 처벌자는 0명이었다. 코플린 대위 사건의 경우 해군수사국(NIS)은 ▶가해자를 지목하지 못하고 ▶증거가 불충분하다는 이유로 수사를 종결했다. 미 해군이 정의를 바로 세우기보다 사건의 파문을 줄이고 싶어했기 때문이다.

실망한 코플린 대위는 전역한뒤 군내 성폭력 사건의 가해자를 처벌하고 피해자를 보호하자는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부실 수사에 분노한 미 의회는 NIS를 해군범죄수사국(NCIS)으로 개편했다. NCIS는 해군참모총장이 아닌 해군부 장관의 지휘를 따른다. 전체 인원의 90%가 군무원이다. 수사의 독립성을 보장하는 제도적 장치들이다.

NCIS는 이후 신뢰를 다시 얻었다. 2003년부터 CBS가 방송하는 인기 미드(미국 드라마)의 무대가 될 정도다.

테일후크 스캔들을 겪으며 탈바꿈한 미군이지만, 비극적인 성폭력 사건은 끊이지 않는다. 지난해 4월 30일 미 육군의 바네사 기옌 일병이 숨진 채 발견됐다. 조사 결과 기옌 일병은 상사에게 성폭행을 당한 사실을 주변에 알렸지만, 아무도 돕지 않았다.

군은 조직의 특성상 폐쇄적이기 때문에 내부의 사정이 밖에 알려지는 걸 태생적으로 꺼린다. 끊임없는 사회의 감시가 필요하다는 사실을 이 중사, 코플린 대위, 기옌 일병이 우리에게 말해주고 있다.

이철재 기자 seajay@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