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한 가족

[건강한 가족] 일상 흔드는 두통, 빨리 탈출하는 길

중앙일보

입력 2021.06.07 00:04

지면보기

07면

 본격적인 여름에 접어들면서 내리쬐는 햇빛도 강해지고 있다. 자외선은 화학 작용이 강해 피부 노화의 원인이 된다. 기미·검버섯과 같은 색소 질환뿐 아니라 주름과 탄력 저하 등 급속도로 진행하는 광노화를 불러일으킨다. 특히 피부 노화에 가장 영향을 미치는 것이 UVA다. 생활 자외선으로 불리는 자외선A는 흐린 날에도 구름과 창문 유리를 통과해 피부에 도달한다. 피부에 도달한 자외선A는 콜라겐과 엘라스틴 조직을 파괴해 피부의 탄력을 떨어뜨리고 거친 피부와 주름, 처짐 등 피부 노화를 부른다. 자외선A는 5월부터 증가해 6월에 절정을 이룬다. 이럴 땐 피부 건강에 좋은 기능성 식품을 섭취해 주는 것이 좋다.

자외선 쬔 피부 돌보는 클로렐라 가득

 건강기능식품 ‘모모단 프리미엄플러스’(사진)에는 단백질이 풍부하고 광합성 효율이 우수한 녹조류인 클로렐라가 주원료로 함유돼 있다. 클로렐라에 풍부한 엽록소는 체내 중금속을 흡착하는 등 유해 물질을 몸 밖으로 배출시키는 역할을 한다. 클로렐라에는 시금치의 15배가량에 달하는 엽록소가 들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피부 건강에 관심 많은 사람이 클로렐라 영양제를 찾는 이유다. 모모단 프리미엄플러스와 함께 탈모 증상 완화 및 단백질 영양 공급에 도움을 주는 모모단 샴푸도 함께 주목받는다. 제품에 관한 자세한 상담은 홈페이지(momodan.co.kr)나 고객센터(1833-3455)에서 받을 수 있다.  이민영 기자

〈lee.minyoung@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