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를로 경질한 유벤투스, 알레그리에 다시 지휘봉

중앙일보

입력 2021.05.29 08:16

알레그리 감독. 연합뉴스

알레그리 감독. 연합뉴스

이탈리아 프로축구 유벤투스가 2014년부터 2019년까지 팀을 이끌었던 마시밀리아노 알레그리 감독에게 다시 지휘봉을 맡긴다.

유벤투스는 28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알레그리 감독이 한 번 더 유벤투스를 이끈다. 우리는 그와 함께 미래를 만들어 갈 준비가 됐다"고 밝혔다.

구체적인 계약 내용은 언급하지 않았으나, 현지 언론에 따르면 계약 기간은 2025년까지다. 구단의 발표는 2020~21시즌 팀을 이끈 안드레아 피를로(42) 감독을 경질한 지 불과 몇 시간 만에 나왔다.

지난해 7월 유벤투스 23세 이하(U-23) 팀 감독에 선임된 피를로는 열흘도 채 안 돼 1군 사령탑에 올랐지만, 올 시즌 팀이 이탈리아 세리에A 4위,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탈락 등 부진한 성적을 내면서 이날 경질당했다.

유벤투스는 빈자리에 팀을 정상에 올려놓은 경험이 있는 알레그리 감독을 선임했다. 알레그리 감독은 2014년 유벤투스 감독으로 부임한 뒤 5년여간 팀을 이끌며 세리에A 5연패를 이뤘다. 그의 지휘하에 유벤투스는 코파 이탈리아(이탈리아컵) 4연패를 거둬 4시즌 연속 '더블'을 달성했고, 슈퍼컵에서도 두 차례 우승했다.

알레그리 감독은 2018~19시즌을 끝으로 팀을 떠났으나, 2년 만에 벤치로 복귀하게 됐다.

최용재 기자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