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진공, 성과공유포럼 통해 ESG경영 실천방안 모색

중앙일보

입력 2021.05.28 16:47

중소벤처기업부(장관 권칠승) 산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사장 조봉환, 이하 소진공)은 5월 28일(금) 오후 2시부터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드림스퀘어 스튜디오에서 ‘새로운 소진공(New SEMAS), 성과공유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성과포럼은 소상공인·전통시장 전담 지원기관인 소진공이 코로나19로 인한 경영현장의 위기극복을 위해 추진해온 다양한 노력과 성과들을 종합하고, 장기화되고 있는 소상공인의 위기극복을 위한 지원 방향에 대해 관계자들과 논의하고자 마련됐다.

특히, 이번 포럼에서는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ESG경영과 관련하여 공단이 지금까지 실천해온 성과를 공유하고 관련 비전을 제시하는 등 사회적가치 실현 의지를 확고히 하는 자리라는 설명이다.

약 3시간으로 구성된 성과포럼에는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을 비롯하여 정부, 산업계, 학계 등 40여 명의 참석자가 모여 지원성과 점검과 통합 발전 방안에 대해 다각적으로 진단하는 시간을 가졌다.

더불어민주당 이동주 의원, 국민의힘 이주환 의원의 비대면 축사로 시작될 이날 포럼은 1부 행사에서 소진공의 그간 ESG경영성과 및 향후과제에 대한 브리핑으로 시작하여,

2부 행사에서는 공단 운영 성과를 공유하고, 중앙대학교 이정희 교수를 좌장으로 소상공인과 전통시장 지원기관으로서의 미래방향에 대한 자율토론과 제언도 이어졌다.

포럼에 참석한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은“공단은 그간 코로나19로 위기를 맞은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에 대한 지원 효과를 높이기 위해 지속 혁신해왔다.”며,“소상공인과 전통시장이 코로나19 이전 수준으로 다시 활력을 찾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현장밀착형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지난 2014년 소상공인진흥원과 시장경영진흥원을 통합하여 출범하였으며 소상공인과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공공기관이다. 특히 2020년 코로나19 위기발생과 더불어 코로나19 긴급경영안정자금 지원, 새희망자금‧버팀목자금‧버팀목자금 플러스 등 소상공인 경영애로 해소를 위한 긴급재난지원금 집행도 함께 추진해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