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세 아들 죽인 아버지, 스스로 목숨 끊으려다 체포

중앙일보

입력 2021.05.25 13:36

업데이트 2021.05.27 18:05

연합뉴스

연합뉴스

6세 아들을 죽인 뒤 극단적 선택을 하려던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25일 충남 아산경찰서는 40대 남성 A씨를 살인 혐의로 긴급체포했다고 밝혔다. A씨는 전날 저녁 8시쯤 아산시 인주면의 한 아파트에서 여섯 살 된 아들을 살해한 혐의를 받는다.

이후 스스로 목숨을 끊으려 자해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이 A씨를 발견했을 때, 그는 의식이 없고 몸에는 흉기로 자해한 흔적이 있었다. A씨는 아내와 별거한 상태로, 주변에 경제적 어려움을 호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의식을 회복하는 대로 사건 경위에 대해 조사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유혜은 기자 yu.hyeeun@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