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가상자산 불법행위 종합대응 TF’ 구성

중앙일보

입력 2021.05.20 15:00

경찰 로고

경찰 로고

경찰청은 이달 18일 송민헌 차장(치안정감)을 팀장으로 하는 ‘가상자산 불법행위 종합 대응 TF’를 구성해 첫 회의를 열었다.

20일 경찰청 관계자는 “최근 범정부적으로 민생금융 범죄를 근절하고자 가상자산 관련 불법행위 대응을 강화하고 있다”며 “이런 추세에 따라 경찰도 TF를 통해 관련 범죄를 적극적으로 수사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송 차장이 주재한 첫 회의에는 최승렬 수사국장과 김갑식 사이버수사국장 등 관련 기능 국장들이 참석했다. TF는 격주로 정기회의를 한다. 수사국장은 과장급들이 참석하는 실무 TF를 운영한다.

정부는 국무조정실 주관으로 지난달부터 가상자산 관련 관계 부처 차관급 회의를 개최하고 있다.

이해준 기자 lee.hayjune@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