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한 문화 교류의 해' 맞아 서울대 '시진핑 자료실' 간 中 기자

중앙일보

입력 2021.05.14 16:58

'중한 문화 교류의 해'(2021~2022년)를 맞아 양국 학술 교류의 현장에 최근 신화통신 기자가 찾아갔다. 관악산 자락에 자리 잡은 한국을 대표하는 명문 대학, 서울대학교 중앙도서관 내에는 '시진핑(習近平) 기증도서 자료실'이 있다. 서울대에서 유일하게 외국 정상의 이름을 딴 도서 자료실이다.

2014년 7월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한국을 국빈 방문했다. 방한 기간 그는 서울대에서 강연하면서 중국을 소개하는 도서와 영상자료 1만 점을 기증하겠다며 교육과 학술 연구에 활용해 달라고 말했다. 그뿐 아니라 2015년 중국에서 열린 중국어 대회 '한위차오(漢語橋)' 대학생 여름캠프에 서울대 재학생 100명을 초청했다.

서울대는 기증받은 자료를 잘 보관하기 위해 도서관 본관의 구(舊) 관장실을 리모델링했다. 이후 '시진핑 기증도서 자료실' 개관식이 2015년 10월 13일에 열렸다. '1만 권의 책을 읽으면 1만 리를 여행하는 것과 마찬가지다'는 의미를 담아 중국 역사∙철학∙문화∙예술∙자연과학∙공학∙동북아 정세 등을 아우르는 도서 9천297권과 영상자료 755점 등 총 1만52점이 자료실에 전달됐다. 서울대 재학생뿐 아니라 교직원, 서울 시민 모두 열람 및 대출할 수 있다.

'진리를 탐구하고 광명을 추구하라.' 자료실 입구에는 시진핑 주석의 친필 글귀가 새겨져 있다. 이는 서울대 모토인 'VERITAS LUX MEA(진리는 나의 빛)'와 일맥상통하는 것으로, 중∙한 양국 청년들이 서로 배우고 훌륭한 인재가 되길 바라는 간절한 기대가 담겨 있다.
성낙인 당시 서울대 총장은 대학이 진리 탐구와 인재 양성이라는 기본 임무를 다하는데 이 귀중한 자료가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후 중국은 매년 자료실에 중국 도서를 기증해 왔다. 시진핑 주석 특별대표의 자격으로 2018년 2월 평창 동계올림픽 폐막식에 참여했던 류옌둥(劉延東) 당시 중국 국무원 부총리는 '시진핑 자료실'을 방문해 중문 간행물과 영상자료 등을 추가로 기증했다. 싱하이밍(邢海明) 주한 중국대사 역시 2020년 6월 중국 서적 365권을 자료실에 기증했다.

자료실 운영을 담당하는 안유경 도서관 학술정보운영과 주무관은 중국 측이 추가로 기증한 도서를 모두 합치면 현재 1만4천370권을 보유 중이라고 소개했다. 그는 이어 '시진핑, 치국이정을 말하다(習近平談治國理政)' 역시 소장 중이라고 덧붙였다.

안 주무관은 '시진핑 기증도서 자료실'의 서울대 개관은 의미 있는 일이라며, 시 주석의 도서 기증이 계기가 돼 자료실 설립이 시작됐지만 앞으로 중국과 관련된 자료를 폭넓게 소장해 한∙중 양국의 교류 플랫폼으로 발전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자료실이 양국 국민들에게 더 많이 알려져 중국을 연구하는 학자들에게 유익한 참고자료 및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안 주무관은 이어 서울대 중앙도서관은 베이징대, 칭화대, 홍콩과기대 등 여러 중국 대학 도서관과 협약을 맺고 학술정보 교류∙협력을 추진할 뿐만 아니라 도서관 내 학술 논문∙서적 등 영인본을 개방해 서로 제공하고 있다며 향후 한∙중 양국에서 학술교류가 더욱 활발해지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서울대 석사 2년 차인 중국인 유학생 쭤퉁(左彤)은 신화통신 기자에게 중국이 코로나19를 효과적으로 극복하고 과학적인 방역을 실시한 것에 대해 많은 한국 학생이 '대단하다'는 반응을 보였다고 말했다. 공대에서 프로그래밍을 전공한 그는 한국 친구들이 지난 10년간 중국의 과학기술 발전을 놓고 이야기 할 때마다 너무 자랑스럽다고 덧붙였다.

내년은 중∙한 수교 30주년이 되는 해로 중∙한 관계 발전의 새로운 기회가 열리고 있다.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유행하고 유례없는 세계 100년만의 대격변 시대를 맞이한 오늘날, 양자관계 발전이라는 중요한 시점에서 양국이 미래 발전의 길을 함께 설계하고 국민 우호를 증진하며 중∙한 전략적 협력동반자 관계를 새로운 단계로 발전시켜 나가길 기대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