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띵

사람처럼 "산토끼 토끼야"…앵무새 말하는 비밀 풀었다[VR영상]

중앙일보

입력 2021.05.08 16:00

업데이트 2021.05.08 16:35

애니띵

애니띵’ 외 더 많은 상품도 함께 구독해보세요.

도 함께 구독하시겠어요?

대전 오월드의 아마존 앵무새들이 사육사의 지휘에 맞춰 노래를 부르고 있다. 왕준열PD

대전 오월드의 아마존 앵무새들이 사육사의 지휘에 맞춰 노래를 부르고 있다. 왕준열PD

사육사가 앵무새 두 마리 앞에서 동요 산토끼를 부릅니다.

[애니띵]앵무새가 성대모사 잘 하는 이유

그러자 앵무새들도 사육사의 지휘에 맞춰서 노래를 따라 부르기 시작하는데요.

“깡총깡총 뛰면서 어디를 가느냐”

마치 사람이 부르는 것처럼 또박또박한 발음으로 노래하는 이 새는 공영동물원인 대전 오월드 버드랜드에 사는 아마존 앵무새입니다. 버드랜드에는 23종에 이르는 300여 마리의 새들이 살고 있는데 사람들의 말을 따라 하고 노래까지 부르는 건 이 앵무새들이 유일하다고 하네요.

전재현 사육사는 “이 앵무새는 노래 부르는 것 말고도 안녕하세요. 같은 기본적인 인사말도 할 수 있다”며 “노래를 가르치려고 반복적으로 불러줬는데 어느 순간 그걸 각인해서 따라부르기 시작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영상 제목을 클릭해 애니띵 유튜브 채널에 접속하면 360도 VR 영상을 제대로 감상할 수 있습니다.

앵무새 성대모사의 비밀은 뇌에 있다 

앵무새는 뇌에 노래핵이라는 기관을 통해 소리를 학습하고 흉내 낼 수 있다. Jonathan E. Lee, Duke University

앵무새는 뇌에 노래핵이라는 기관을 통해 소리를 학습하고 흉내 낼 수 있다. Jonathan E. Lee, Duke University

실제로 SNS에선 앵무새들이 사람 말을 따라 하거나 정확한 발음으로 노래를 부르는 장면을 쉽게 찾아볼 수 있는데요. 왜 앵무새는 다른 새와 달리 이렇게 언어 습득 능력이 뛰어난 걸까요?

앵무새가 다른 새와 달리 노래를 부르고 말을 따라 하는 건 뇌의 특성과 연관이 있습니다.

2015년 국제학술지 '플로스원(PLOS One)'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복잡한 소리를 흉내 내는 능력은 수많은 조류 중에서 앵무새와 명금(songbird), 벌새(humming bird)에게서만 발견된다고 합니다. 이 3종 모두 뇌 속에 ‘노래핵’이라는 부위가 있는데요. 상호 연결된 신경세포들을 통해 소리를 학습하고 흉내 낼 수 있다고 해요.

특히 앵무새는 이들 중에서 가장 진화한 성대모사 능력을 갖추고 있다고 하는데요. 미국 듀크대 등 공동연구팀은 다른 새의 경우 소리를 학습하는 유전자가 노래핵의 중심부에서만 발현되는 반면 앵무새는 노래핵의 중심과 껍질에서도 유전자가 발현되기 때문에 한층 뛰어난 능력을 발휘할 수 있는 거라고 설명했습니다.

인도네시아의 한 환경보호단체가 불법 포획한 앵무새들을 구출했다. APF=연합뉴스

인도네시아의 한 환경보호단체가 불법 포획한 앵무새들을 구출했다. APF=연합뉴스

하지만, 앵무새는 이런 뛰어난 성대모사 능력과 화려한 외모 때문에 불법 밀매업자들의 표적이 되기도 하는데요. 태국·필리핀·인도네시아 등 동남아 국가에서 포획한 앵무새는 전 세계로 밀반입된 뒤에 애완용이나 전시용으로 팔려나갑니다.

특별한 성대모사 능력 때문에 멸종위기에 처한 앵무새들, 인간이 보호해야 하지 않을까요?

천권필 기자 feeling@joongang.co.kr
영상=왕준열PD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