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검찰총장에 김오수 지명…"검찰개혁 소임 다할 것 기대"

중앙일보

입력 2021.05.03 16:22

업데이트 2021.05.03 17:56

차기 검찰총장에 지명된 김오수 전 법무부 차관. 중앙포토

차기 검찰총장에 지명된 김오수 전 법무부 차관. 중앙포토

문재인 대통령이 3일 박범계 장관의 제청을 받고 새 검찰총장 후보로 김오수 전 차관(58·사법연수원 20기)을 지명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이날 밝혔다.

새 검찰총장 지명자 프로필. 그래픽=김은교 kim.eungyo@joongang.co.kr

새 검찰총장 지명자 프로필. 그래픽=김은교 kim.eungyo@joongang.co.kr

박 대변인은 "김 후보자는 대검 과학수사부장, 서울 북부지검장, 차관 등 주요 보직 두루 거치며 풍부한 경험. 법과 원칙에 따라 주요 사건 엄정 처리. 인권 보호와 검찰 개혁에 앞장섰다"고 말했다.

박 대변인은 "김 후보자가 적극적 소통으로 검찰 조직을 안정화시키는 한편, 검찰 개혁의 시대적 소임 다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 장관의 제청에 대해선 "오늘 오후에 (대통령과) 직접 대면을 하고 제청을 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최근 장관 후보자들의 문제에 따라 검증 시스템에 문제 있는 것 아니냐'라는 질문에는 "장관 후보자들에 대한 의혹 제기는 항상 있어왔던 일"이라며 "국회 청문 과정을 통해 밝혀질 것"이라고 말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