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 장수면 종오리 농장서 AI 고병원성 확진

중앙일보

입력 2021.02.17 13:56

업데이트 2021.02.17 14:51

조류인플루엔자(AI)차단 방역. 뉴스1

조류인플루엔자(AI)차단 방역. 뉴스1

경북 영주시는 17일 장수면에 있는 종오리 농장에서 H5N8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 농장이 지난 13일 산란율이 대폭 떨어진다고 신고했고, 간이 검사에서는 음성으로 나왔다.

그러나 지난 16일 경북도 동물위생시험소가 검사를 진행한 결과 H5N8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시는 이 농장 오리 7000여 마리를 살처분하고 있다.

영주시는 "모든 가금농장은 외부인과 차량 출입을 철저히 통제하고 의심 사항을 발견하면 바로 방역 기관에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