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대선 확정 앞두고 전운···전 국방장관 10명 "軍 개입말라"

중앙일보

입력 2021.01.04 19:15

업데이트 2021.01.04 19:48

트럼프 행정부에서 초대 국방장관을 역임한 짐 매티스 장군. [AP=연합뉴스]

트럼프 행정부에서 초대 국방장관을 역임한 짐 매티스 장군. [AP=연합뉴스]

지난해 11월 3일 치러진 미국 대선의 최종 결과 승인을 앞두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측과 반(反) 트럼프 진영 간 충돌이 예상되는 가운데 미국의 전직 국방장관 10명은 군이 국내 정치에 개입해서는 안 된다는 경고를 내놨다.

1970년대 럼즈펠드부터 최근의 에스퍼까지
생존 전직 국방장관 전원, 공화·민주 10명 기고
트럼프 대선 불복에 군 동원하지 말아야 경고

도널드 럼즈펠드 등 전직 국방장관 10명은 3일(현지시간) 워싱턴포스트(WP)에 실은 공동 기고문에서 트럼프 대통령의 대선 불복 시도에 군이 개입해서는 안 된다고 촉구했다.

1970년대 국방장관을 역임한 럼즈펠드부터 가장 최근에 사임한 마크 에스퍼 장관까지, 생존해있는 전직 장관 10명 전원이 참여했다. 공화당과 민주당 행정부 출신이 반반씩이다.

이들은 '선거 분쟁에 군대가 개입하는 것은 위험한 영역으로 들어가는 것'이라는 제목의 기고문에서 "미국 선거 결과를 결정하는 데 미국 군대가 할 수 있는 역할은 없다"면서 "여기에 미군을 참여시키려는 노력은 위험하고, 불법적이고 위헌적인 영역으로 우리를 끌고 들어가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이런 조치를 지시하거나 수행하는 민간인과 군 관료는 잠재적으로 형사 처벌을 포함해 책임을 질 것이라고 경고했다. 트럼프 대통령과 측근들이 대선 결과를 뒤집기 위해 군을 동원하는 일은 없어야 한다며 대통령과 군 모두에게 경각심을 주려는 취지다.

전직 장관들은 "대선 결과에 문제를 제기하는 시간은 이제 지났다"면서 "선거는 치러졌고, 재검표와 감사도 마무리됐고, 법원에 문제 제기도 지나갔으며, 주지사들이 주별 선거 결과를 인증했고, 선거인단은 투표했다"고 짚었다.

오는 6일 미 의회가 상·하원 합동 회의를 열어 대선 결과를 확정한다.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의 승리를 선언하면 트럼프 대통령의 대선 불복도 막을 내리게 된다.

트럼프 대통령의 패배가 최종적으로 확정되는 이날 워싱턴에는 트럼프 지지자들이 참여하는 대규모 집회가 예정돼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에 "거기로 와라. 아주 난폭해질 것"이라고 올려 지지자들을 부추겼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이 계엄령을 선포하는 것 아니냐는 소문이 돌았을 때 트럼프 대통령은 "가짜 뉴스"라며 부인했다. 하지만 최측근이자 최근 사면받은 마이클 플린 전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보수 성향 매체인 뉴스맥스 인터뷰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진 4개 경합주에서 선거를 다시 치르기 위해 군을 이용할 수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전직 국방장관들은 6일 열릴 트럼프 지지 집회가 과격해져 트럼프 대통령에게 군을 동원할 수 있는 명분을 주는 것을 우려했다.

빌 클린턴 민주당 행정부에서 국방장관을 지낸 윌리엄 코헨은 WP 인터뷰에서 "마크 밀리 합참의장을 비롯한 군 고위 관료들이 법적 의무를 다하리라는 것을 의심하지 않는다'면서도 "프라우드 보이즈 같은 트럼프 지지자에 의해 시작된 폭력이 군을 동원하는 구실로 작용할 수 있다"고 우려했다. 프라우드 보이즈는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하는 극우 성향 단체로, 지난달 워싱턴에서 트럼프 지지 집회가 열렸을 때 칼에 찔리는 사고가 일어나기도 했다.

 척 헤이글 전 장관은 "기고문이 잠재적인 문제에 대해 과잉 반응하는 건 아닌지 걱정도 했지만, 국방부 관료들에게 평화적 정권 이양을 위한 그들의 책임을 상기시키기 위해 참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전직 국방장관들은 지금과 같이 미국이 혼란한 틈을 적들이 노리고 상황을 악용할 수 있다고 우려했다. 그러면서 바이든 행정부로의 국방부 인수·인계는 완전하고 협조적이며 투명하게 진행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근 바이든 인수위원회는 트럼프 행정부가 국가안보 관련 인수·인계에서 비협조적이라고 불만을 제기한 바 있다.

워싱턴=박현영 특파원 hypark@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