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대학교 수시 2차 모집…취업률 71.1%, 수도권 북부 최상위 수준

중앙일보

입력 2020.11.25 16:41

‘취업 명문’ 서정대학교가 다음 달 7일까지 수시 2차 모집에 들어간다.

지난 23일부터 시작된 수시 2차 모집에서 서정대학교는 입학정원 1천370명 중 정원 내 전형 427명(31%)을 선발할 예정이다. 또 정원 외 전형으로는 농어촌 전형 10명, 기회균형 전형 22명, 전문계고졸 재직자 전형 33명, 전문대학 및 대학 졸업자 전형 8명 등 총 73명을 이번 수시 2차 모집을 통해 선발한다.

모집학과는 자연과학계열의 호텔조리과, 애완동물과, 뷰티아트과, 식품영양과, 보건계열의 응급구조과(3년제), 간호학과(4년제), 인문사회계열의 경영과, 사회복지행정과, 항공관광과, 유아교육과(3년제), 호텔경영과, 상담아동청소년과, 사회복지상담과, 글로벌융합복지과(신설), 공학계열의 인터넷정보과, 자동차과, 소방안전관리과, 스마트자동차과이다.

서정대학교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가계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2021학년도 수시모집 최초 합격자에게 입학장학금 30만 원을 지급하기로 했다. 수시모집 최초 합격자가 예치금을 납부하고 추후 본 등록기간에 등록을 할 경우 30만 원의 ‘선(先) 감면’ 입학 장학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서정대학교는 2020학년도에도 최대 수준인 약 220억 원의 장학금을 지급했고, 등록금 대비 교내장학금 비율은 21.1%로 수도권 대학 중 최고 수준이다. 2학기에도 일반 학생들에게 20만 원의 코로나19 장학금 혜택을 주어 인재 양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서정대학교는 또 캠퍼스에서 가깝고 등하교시 15분 간격으로 운행되는 지하철 1호선 덕정(서정대학교)역 근처에 위치하고 있으며 무료 통학버스를 운영하여 학생들의 통학을 돕고 있다. 무료 통학버스의 학생 만족도는 94.5%로 높은 수준을 보이고 있다. 특히 학령인구 감소와 입학자원 감소 상황에서도 인재를 유치하고 학생 편의를 제고하기 위해 2021학년도에는 무료 통학버스를 기존 운행지역 외에 신규로 증차 배정할 예정이다. 계획 중인 신설 노선은 은평구 연신내(양주 백석), 의정부(민락, 탑석), 포천(양주 고읍·옥정 경유), 철원(연천·동두천 경유) 등이다. 버스 노선은 일부 변경 및 조정 등이 가능한 데 추후 대학 홈페이지에서 최종 노선을 확인할 수 있다. 서정대는 또 원거리 통학 학생을 위해 모두 약 530명을 수용할 수 있는 기숙사를 운영하고 있다. 등록 학생은 언제든지 희망할 경우 입실이 가능하다.

서정대학교는 무엇보다 ‘취업에 강한’ 대학이다. 교육부의 최근 발표에 따르면 서정대의 취업률은 71.1%로 전국 대학 평균 취업률 67.7%를 크게 웃돈다. 수도권 북부지역에서 최상위 수준이다. 청년 구직자들에게 인기가 높은 공무원직의 경우 최근 3년간 69명이 합격했다. 2013년부터 지금까지 공무원 합격자는 모두 126명에 달한다. 관광계열 학과 출신들은 수도권 특급호텔에서 실력을 발휘하고 있으며, 항공관광과는 졸업생이 배출된 첫해인 지난해 4명이 지상직 승무원으로 선발됐다. 유아교육과는 교원양성기관 평가에서 2회 연속 A등급을 받았고, 취업률도 90%가 넘는다. 소방안전관리과 역시 8년 연속 공무원 합격자가 나오고 있다.

이런 열매는 하루아침에 맺어진 것이 아니다. 무엇보다 실력 있는 교수진 구성을 위해 공을 들여온 결과다. 특히 조리, 제과, 뷰티, 자동차 등 4대 기능 분야의 경우 최고 권위자인 ‘명장(名匠)’ 4명(호텔조리과 문문술, 이준열, 뷰티아트과 김교숙, 자동차과 김웅환 교수)이 높은 수준의 실무교육을 하고 있다. 또 명인·기술사·기능장 등 10년 이상의 현장 경험을 가진 뛰어난 교수진이 포진하고 있다. 이들은 정규 수업 이후나 방학 중에도 전공별로 다양한 특화교육을 하는 등 학생들을 밀착 지원하고 있다. 그 결과 서정대 학생들은 국가 자격증 취득과 각종 경진대회 입상 등에서 우수한 성과를 올리고 있다. 국내 최고 기술 자격인 기능장의 경우 38명을 배출했다. 2012년부터 현재까지 취득한 산업기사·기능사 등 자격증은 무려 5,021개에 이른다. 국내외 각종 경진대회 수상자도 3,881명에 달한다. 이와 함께 응급구조사 시험에서는 지난 10년 동안, 간호사 시험은 7년간 100% 합격의 신기록 행진을 계속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