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브리핑] LG트윈타워 코로나로 4200명 재택근무

중앙일보

입력 2020.11.23 00:03

지면보기

경제 04면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 근무하는 LG그룹 임직원 약 4200명이 23일부터 재택근무에 들어간다. LG트윈타워 근무자의 70%다. 지난 20일 LG화학 직원 한 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기 때문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