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직전 억울한 탈락…'프듀' 조작 피해자 12명 밝혀졌다

중앙일보

입력 2020.11.18 11:55

업데이트 2020.11.18 18:38

Mnet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시리즈. [사진 CJ ENM]

Mnet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시리즈. [사진 CJ ENM]

Mnet ‘프로듀스’ 시리즈의 순위조작 피해자가 밝혀졌다.
18일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안 모 PD와 김모 CP 등에 대한 항소심 공판에서 재판부는 “안 모 PD, 김 모 CP 투표 조작 결과 시즌1 1차 조작으로 김수현, 서혜인을 탈락시켰다. 시즌2 4차 투표 결과 조작으로 성현우, 강동호를, 시즌3에선 4차 투표 결과 조작으로 5위 이가은, 6위 한초은 연습생을 탈락시켰다. 시즌4에선 3차 투표 결과 조작으로 김국헌, 이진우가 탈락됐고 4차 투표 조작으로 6위 구정모, 7위 이진혁, 8위 금동현을 탈락시켰다”라고 말했다.

Mnet "억울한 연습생에 대해 책임지겠다"

안 PD 등은 2016년부터 4년간 국민 오디션 형식으로 진행한 ‘프로듀스’ 1~4에서 유료 문자투표 결과를 조작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안 PD는 연예기획사 관계자 5명으로부터 수차례에 걸쳐 수천만 원 상당의 유흥업소 접대를 받은 혐의(배임수재, 청탁금지법 위반)로도 기소됐다.

엠넷(Mnet) ‘프로듀스 101’ 안준영 PD. [연합뉴스]

엠넷(Mnet) ‘프로듀스 101’ 안준영 PD. [연합뉴스]

이날 재판부는 “억울하게 탈락시킨 피해 연습생들에게 물질적 배상도 중요하지만 이전에 명단을 공개하는 게 피해 구제의 시작이고 공정성 회복, 진실을 밝히는 차원에서 최선일 것이라 봤다”라며 이례적으로 피해자 명단을 공개했다. 다만 조작으로 이득을 본 연습생에 대해선 밝히지 않았다. 재판부는 “순위에 유리하게 조작된 연습생을 공개하지 않기로 한 이유는 연습생들 역시 자신의 순위가 조작된 걸 모르고 있던 것으로 보이고 이들도 피해자로 볼 수 있는 측면이 있기 때문”이라며 “만약 밝힐 경우 순위 조작 행위를 한 피고인들을 대신하여 희생양 될 위험이 크다. 이 사건 재판은 순위 조작 피고인들을 단죄하는 재판이지, 젊음을 불태운 연습생들을 단죄하는 재판이 아니기 때문”이라고 이유를 밝혔다.

이가은 [사진 CJ ENM]

이가은 [사진 CJ ENM]

아이즈원 [사진 오프더레코드]

아이즈원 [사진 오프더레코드]

한편 이가은, 구정모 등 시즌3과 시즌4의 피해자 경우 각각 ‘아이즈원’과 ‘엑스원’으로 데뷔하기 직전에 억울하게 탈락한 만큼 향후 피해보상 등 후폭풍이 만만치 않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아이즈원은 데뷔와 동시에 해체의혹이 불거지며 해체한 엑스원과 달리 2018년 이후 지금까지 한국과 일본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아이즈원은 시즌3이었던 ‘프로듀스48’의 최종 순위 12위 연습생까지 포함해 데뷔했기 때문에 순위 조작이 없었다면 이날 피해자로 확인된 이가은(5위), 한초원(6위)은 현재 아이즈원의 멤버로 활동해야 하는 상황이다.

구정모 [중앙포토]

구정모 [중앙포토]

가요계의 한 관계자는 “전례가 없었던 일이라서 어떤 방식의 보상이 이뤄질지 모르겠다”면서도 “2년이 넘는 활동 기회를 박탈당한 것에 대해 CJ ENM 측이 확실한 보상을 해야하지 않겠냐”고 말했다. 이날 판결과 관련해 강동호(빽호)의 소속사인 플레디스 측은 “백호가 피해받은 사실이 늦게나마 명확하게 밝혀져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향후 조치도 계속 지켜보겠다"고 밝혔다. 다만 CJ ENM의 피해보상 논의와 관련해서는 "보상 관련 연락을 받거나 논의한 적이 없다"고 덧붙였다. 한편 '프로듀스48' 당시 플레디스 소속이던 이가은은 지난해 7월 높은엔터테인먼트로 기획사를 옮겼다. 가요계 일각에선 '프로듀스48'와 긴밀히 협력한 플레디스의 연습생이 피해자가 된 것에 대해 의아하다는 반응도 나온다. 플레디스의 한성수 대표는 아이즈원의 데뷔 음반을 비롯해 세 장의 앨범을 프로듀싱했다.

한편 Mnet 측은 이날 입장문을 내고, "이번 판결 결과를 겸허하게 받아들이고, 큰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점 다시 한번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저희로 인해 깊은 상처를 입은 피해 연습생 및 그 가족분들께도 죄송스러운 마음 금할 길이 없다"며 "사건 발생 후 자체적으로 파악한 피해 연습생분들에 대해 피해 보상 협의를 진행해 오고 있었다. 금번 재판을 통해 공개된 모든 피해 연습생분들에게는 끝까지 책임지고 피해 보상이 완료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재판부가 공개한 명단

시즌1 1차 투표 결과 조작으로 탈락한 연습생 : 김수현(미스틱), 서혜린(SS)
시즌2 1차 투표 결과 조작으로 탈락한 연습생 : 성현우(더바이브레이블)
시즌2 4차 투표 결과 조작으로 탈락한 연습생 : 강동호(플레디스)
시즌3 4차 투표 결과 조작으로 탈락한 연습생 : 이가은(플레디스), 한초원(큐브엔터테인먼트)
※실제 최종 순위는 이가은 5위, 한초원 6위
시즌4 1차 투표 결과 조작으로 탈락한 연습생 : 앙자르디디모데(에스팀)
시즌4 3차 투표 결과 조작으로 탈락한 연습생 : 김국헌(뮤직웍스), 이진우(마루기획)
시즌4 4차 투표 결과 조작으로 탈락한 연습생 : 구정모(스타쉽엔터테인먼트), 이진혁(티오피미디어), 금동현(C9 엔터테인먼트)
※실제 최종 순위는 구정모 6위, 이진혁 7위, 금동현 8위

 유성운 기자 pirate@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