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솔리드 정재윤, 새 이름 ‘세비안 SAVIYN’으로 첫 솔로 EP [Voyage.01] 발매

중앙일보

입력 2020.09.18 09:00

오는 18일 아시아 정상의 멀티플래티넘 음악 프로듀서이자 전설적인 K-pop R&B 그룹 솔리드의 멤버 정재윤이 새로운 이름 ‘세비안 SAVIYN’으로 첫 EP [Voyage.01]를 발매한다.

‘세비안 SAVIYN’이라는 이름으로 2020년, 2021년 발매될 앞으로의 앨범들의 첫 발걸음인 [Voyage.01]에는 일렉트릭 팝 장르의 더블 타이틀곡 ‘Kill the Lights’와 ‘Sugar Honey Iced Tea (feat. Kiyoné)’를 비롯, 다섯 곡이 수록되어 있으며, 솔리드 멤버 ‘이준’, 미국 캘리포니아 출신의 떠오르는 신예 아티스트 ‘키요네(Kiyoné)’, 오랫동안 함께 작업해온 아티스트 ‘Terry Shorter’가 참여했다.

한편 EP [Voyage.01]은 지난 2018년, 솔리드 21주년 기념으로 멤버들과 재결합하여 앨범 [Into the Light] 발매 및 〈투유 프로젝트-슈가맨2〉출연, 단독 팬미팅 개최 등의 활발한 활동 이후 2년 만에 선보이는 앨범으로, ‘솔리드 정재윤’이 아닌 ‘세비안 SAVIYN’만의 색다르고 실험적인 음악을 선보였다.

그동안 ‘Coco Lee (李玟)’, ‘Nick Chou (周湯豪)’, ‘Momo Wu (吴莫愁)’ 등 인기 중화권 뮤지션과 ‘JYJ’, 현아&장현승 유닛 ‘트러블메이커 (Trouble Maker)’, 글로벌 그룹 ‘AZIATIX (아지아틱스)’ 등 K-pop 아티스트들의 히트곡을 프로듀싱 해온 정재윤은 ‘Mark Ronson’, ‘Calvin Harris’, ‘Timbaland’ 등의 Pop 프로듀서의 영향을 받아 기존과는 다른 음악적 색깔을 새 EP에 담아냈다고 밝혔다.

코로나바이러스의 영향으로 피폐해진 전 세계의 음악 팬들에게 향기롭고 산들바람 같은 느낌을 선사할 신보 [Voyage.01]는 18일 정오에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