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老)렉스] 귀여운 수익률에 만족할래? 연금으로 노후 플렉스 하는 법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퇴사하기 전까지는 퇴직금이 내 자산임을 잊고 지내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퇴사 전 퇴직금을 투자해서 수익률을 높이면 그만큼 자신의 퇴직금이 불어나는 직장인이 있다. 바로 퇴직연금 제도 중 확정기여형(DC)에 가입한 직장인이다.

퇴직연금 DC제도를 알차게 활용하기 위해 미리 체크해야 할 세가지를 알아보자.

퇴직연금 제도.

퇴직연금 제도.

첫번째, 금융회사 선택하기

퇴직연금 DC제도는 회사가 이를 도입한 경우에 가입이 가능한데, 그 첫번째 단계는 퇴직연금 사업자를 선택하는 것이다. 퇴직연금 사업자란 퇴직연금 사업 인가를 받은 금융회사를 의미한다.

근로자는 소속된 회사가 퇴직연금 DC 계약을 맺어 놓은 금융회사 중 1개만 선택할 수 있다. 여러 개 금융회사를 선택해 퇴직금을 나누어 투자할 수는 없다.

금융회사를 선택할 때는 자신이 원하는 금융상품을 얼마나 다양하게 제공해주는지를 보고 판단해야 한다.

퇴직연금 사업자.

퇴직연금 사업자.

두번째, 투자상품 선택하기

퇴직연금 DC에서 투자할 수 있는 금융상품은 원리금보장형상품과 실적배당형상품으로 구분된다. 각 사업자가 제공하는 퇴직연금 원리금보장형상품은 금융감독원 통합연금포털에 매월 그 금리가 공시된다.

퇴직연금 DC제도에서 가입할 수 있는 실적배당형 상품은 일반적으로 펀드이다. 퇴직연금 펀드를 고를 때는 펀드별 특징을 파악해야 하는데, 투자설명서에 표기된 비교지수, 보수, 투자위험등급을 비교해보는 것이 필요하다.

퇴직연금 투자상품 구분.

퇴직연금 투자상품 구분.

보통 펀드를 선택할 때 가장 궁금해하는 부분이 현재까지의 수익률이다. 하지만 수익률은 과거의 데이터일 뿐 향후 성과를 보장하는 것은 아니다. 다만 해당 펀드의 수익률 추이를 봤을 때 비교지수(벤치마크) 대비 우수했는지를 따져보는 것은 의미가 있다. 펀드매니저의 운용 능력을 가늠할 수 있기 때문이다.

펀드의 보수는 수익률에 직접 영향을 주는 것이므로, 다양한 펀드의 특징을 구분하기 어렵다면 그 중 저렴한 보수의 펀드를 선택하는 것도 방법 중 하나다.

투자위험등급은 투자체력을 뜻하므로 반드시 사전에 확인하자. 투자위험등급은 투자설명서 상에 1~6등급 중 하나로 표기되어 있는데, 1등급에 가까울수록 수익률 변동성이 심하다는 의미이다. 보통 주식형 펀드가 1~2등급인 경우가 많다. 퇴직연금 DC제도에서는 주식이 자산총액의 40%를 초과하는 펀드에 대해서는 투자한도를 70%로 제한한다는 점도 알아두자.

투자설명서 사례.

투자설명서 사례.

단, 타깃데이트펀드(TDF)는 예외이다. TDF는 투자자의 생애주기별 위험자산의 투자비중을 투자목표시점까지 자동조절하는 기능이 있는 펀드이다. 펀드명에 각각 표기되어 있는 시점까지 위험자산의 투자한도가 줄어든다는 점을 고려해서 주식 비중이 40%를 초과하는 펀드에도 100% 투자가 가능하다.

DC제도 가입자는 원리금보장형상품과 실적배당형상품 여러가지에 동시에 투자할 수도 있다. 적절한 분산투자를 통해 개인의 투자체력에 맞는 포트폴리오를 구성하자.

세번째, 주기적으로 관리하기

퇴직연금 DC제도에서 분산투자 된 포트폴리오를 구성했다면, 마지막으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해주어야 할 점이 주기적인 관리이다. 퇴직연금은 장기투자할 수 밖에 없는 게 특징이다. 이는 순기능이 될 수도 있지만, 자칫 처음 포트폴리오를 방치해 버릴 수도 있다는 의미기도 하다. 매월 금융회사로부터 오는 문자나 e-메일을 지나치지 않는 것만으로도 퇴직금에 대한 관심을 이어나갈 수 있다.

퇴직연금 DC제도에서 금융회사를 잘 따져보고 선택한 뒤 투자상품을 골라 주기적으로 관리를 해주는 것은 결국 투자수익률을 높이기 위함이다. 성공적인 연금 설계를 위한 투자원칙은 ‘장기투자, 분산투자, 리밸런싱’이다. 이어지는 로렉스 시리즈에서 왜 이러한 투자원칙이 성공적인 투자로 연결되는지를 살펴보겠다.

(※필자의 견해는 미래에셋자산운용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기획=성지원·미래에셋자산운용, 글=여경진 미래에셋자산운용 선임매니저, 영상=왕준열·여운하, 그래픽=심정보·황수빈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