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하공전, 수도권 대학들과 학점교류 등 협력교육 협약 체결

중앙일보

입력 2020.07.30 16:32

인하공업전문대학(총장 진인주, 이하 인하공전)이 미래 신 산업시대에 맞는 인재 육성을 위해 수도권 전문대학과 30일 〈대학 간 협력교육 운영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인하공전, 동양미래대, 안산대, 연성대, 유한대가 참여 했으며 협약식은 동양미래대 커뮤니티홀에서 30일 11시에 열렸다. 협약식에는 인하공전 진인주 총장, 동양미래대 정완섭 총장, 안산대 안규철 총장, 연성대 권민희 총장, 유한대 김현중 총장 등 5개 대학의 총장 및 보직교수, 직원 등 30여명이 참석하였다.

협약은 각 대학이 대학 간 융합교육 협력을 증진하고 학생 수업선택권을 확대하여 학생 상호교류를 장려하기 위해 체결되었다. 이번 협약을 통해 5개 대학은 미래 신 산업에 맞는 고등 직업 교육과 연구 교류, 협력교육 프로그램과 컨텐츠 공동 기획 및 개발을 비롯해 학생들의 학점 교류도 허용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5개 대학 학생들은 타 대학 강의를 수강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각 대학들은 활발한 교육 및 연구 교류를 통해 미래 신 산업에 맞는 고등 직업 교육의 발전을 도모하여 동반성장 및 상생발전의 모델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5개 대학은 교무 실무자들로 구성된 실무협의회를 통해 구체적인 세부사항을 협의하고 추진하여 2학기부터 상호 학점인정이 이루어지도록 할 계획이다.

인하공전 진인주 총장은 “인하공전 재학생들이 인하공전에서 배울 수 없는 교과목을 다른 대학에서 배울 수 있게 됨에 따라 보다 폭넓은 지식을 쌓을 수 있게 되었다.”고 하면서 “앞으로 협약 대학 학생들이 원하는 교과목을 수강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뒷받침해 실질적인 융합교육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