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희태 롯데 부회장, 롯데자산개발 대표 겸직

중앙일보

입력 2020.06.29 18:11

강희태 롯데그룹 유통 BU장. 중앙포토

강희태 롯데그룹 유통 BU장. 중앙포토

강희태 롯데그룹 부회장이 롯데자산개발 대표를 겸직한다. 강 부회장은 현재 롯데그룹 유통BU(부문)장으로 롯데쇼핑 대표를 맡고 있다. 롯데자산개발은 29일 주주총회를 열고 강 부회장을 회사 대표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롯데자산개발은 이번 인사를 통해 롯데그룹 유통BU 차원에서 시너지를 발휘한다는 계획이다. 강 부회장을 중심으로 코로나19로 인한 위기상황을 조기에 극복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는 것이다.

롯데자산개발 관계자는 “포스트 코로나에 대비한 사업방향 조정 및 뉴노멀에 걸맞은 조직 개편 등 오프라인 유통사업의 생존 전략을 새롭게 짤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자산개발은 복합쇼핑몰과 호텔 및 리조트 개발ㆍ운영 업체로 서울 잠실롯데월드타워 등에서 롯데몰을 운영하고 있다.

한편 지난 2017년부터 롯데자산개발을 이끌어 온 이광영 대표는 롯데 미래전략연구소로 자리를 옮긴다.

곽재민 기자 jmkwak@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