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가방 속에서 9세 남아 심정지 상태로 발견…친모 긴급체포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뉴스1

뉴스1

충남 천안에서 9살 남자 어린이가 여행용 가방 안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다.

2일 충남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지난 1일 오후 7시 25분께 천안 서북구 한 주택에서 A(9)군이 여행용 가방 안에 의식을 잃고 쓰러져 있다며 A군의 친모가 119에 신고했다.

당시 A군은 심정지 상태였으며 구급대원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아동학대 혐의로 A군 친모를 긴급체포하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