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pinion :e글중심

"기부금으로 밥 살 수 없다"는 최민희에 “술값으론 왕창 썼던데”

중앙일보

입력 2020.05.26 14:27

업데이트 2020.05.26 14:31

25일 기자회견 도중에 힘겨워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는 이용수 할머니. [뉴스1]

25일 기자회견 도중에 힘겨워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는 이용수 할머니. [뉴스1]

정의기억연대(정의연)의 불투명한 운영 및 기부금 유용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의 두 번째 기자회견이 열렸습니다. 25일 열린 기자회견에서 이용수 할머니는 “때가 늦어서 배가 고픈데 맛있는 거 사달라”고 하자 윤미향씨가 “돈 없습니다”라며 거절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시민단체는 모금한 돈으로 개인이 밥을 먹자 하면 지출할 수 없는 구조”라며  최민희 전 의원이 윤씨를 옹호하는 취지의 발언을 해 논란입니다.

“위안부 할머니들을 위해 정의연에 기부한 사람들은, 그 목적의 1위는 할머니들을 위해 쓰이는 것이다. 그 목적 중에는 할머니가 배고프지 않게, 할머니가 춥지 않게 기부금을 써달라는 마음이 담긴 것이다. 그 기부금을 할머니 밥 한 끼 사드렸다고 그 누구도 그 돈을 함! 부! 로! 사용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한 네티즌이 이렇게 최 전 의원을 비판합니다. “모금을 시민단체 개인이 쓸 수 없는 건 당연한 거지만 할머니들께 쓰는 건 당연한 거 아닌가?” “모금운동의 주체인 할머니들께 안 쓰면 대체 모금운동을 왜 하는 거야?” “왜 본질을 흐리고 말장난 하나. 그럼 그 돈으로 술 먹으라고 허락한 사람 있나?” “모금한 돈으로 술집 가서 쓰는 건 되고, 할머니 밥 사드리는 건 안되나?"라며 성토합니다.

기부금 의혹에 관해 진상 규명을 하라는 목소리도 나옵니다. “최민희씨 기부금으로 할머니 밥도 못 사드릴 정도로 엄격한 기준으로 구분되어 있다면 그 엄격한 기준이 있는 기부금을 어디다 썼는지 엄격하고 투명하게 회계 처리하고 밝히는 것도 당연하겠죠?” “공금이라 할머니들 밥 한 끼도 함부로 쓰면 안 된다 말할 정도로 잘 지키면서 4억짜리 집을 7억에 넘게 사고..." “철저하게 조사하여 위안부 할머니들의 원한이라도 풀어 드려요.” e글중심이 네티즌의 다양한 생각을 모았습니다.

* e글중심(衆心)은 '인터넷 대중의 마음을 읽는다'는 뜻을 담았습니다.

* 커뮤니티 글 제목을 클릭하시면 원문을 볼 수 있습니다.
* 반말과 비속어가 있더라도 원문에 충실하기 위해 그대로 인용합니다.

* 어제의 e글중심 ▷ 사은품 때문에 커피 3백 잔 … “스타벅스 굿즈=포켓몬 스티커?”

#네이버

"난 그 말 자체가 이해가 안 되네. 모금한 돈으로 정의연 사람들 밥 먹고 월급 주고 운영금 쓰고 영수증 처리하잖아. 그건 괜찮고 집회에서 모이신 할머니들께 밥 한 끼를 못산다고? 그럼 그 돈 왜 모은 거지? 그냥 정의연 사람들 돈 쓰라고 기부금 모은 건가?"

ID 'abel****' 

#네이버

"당연히 보호받아야 할 할머니들이 더군다나 집회에 참여해서 점심을 걸렀는데 후원금으로 지급 못하는게 말이 되냐? 선지급하고 후정산하면서 승인받으면 끝나는 사안. 30년을 같이 운동했담서 한끼 개인돈으로 못 사주냐? 이것이 안 된다는 최민희 전의원도 문제적 인물이네. 회계를 아예 모르는 거 아닌지."

ID 'o22y****' 

#트위터

"피해자 복지를 가장 위에 대부분 사업에 피해자 복지를 내세운 정의연인데, 그 사업이 11개 중 하나라서 1/11의 비중만 있다며 헛소리. 그러면 애초에 사람들 앞에 할머님들 내세우지 말았어야 맞지. 기부금 모금 때도 항목 지워야 하고."

ID '왕수' 

#트위터

"모금 후에 할머니가 윤미향 당선인에게 배고프다고 한 게 “모금한 돈으로 한우 소갈비 먹자”라고 한겁니까? 할머니는 모금 활동 후에 배고프니까 밥 먹자고 하신 거예요. 현금으로 집 살 돈은 있고, 할머니한테는 밥 한끼도 개인 돈으로 못 사줍니까? 친목에 눈이 멀면, 진실은 안 보이겠죠."

ID '다시봄' 

#네이버

"할머니 밥 한끼가 몇 십만 원 몇 백만 원이라도 하냐? 이리 저리 행사에 끌고 다니면서 앵벌이 시켰으면 최소한 민생고 해결은 시켜드려야지. 그 밥값이 윤미향 개인주머니에서 나온 돈이든 국가에서 지원을 받은 돈이든 기부금이든. 착각마라...모든 지원금이든 기부금이든 모금액이든 할머니들을 위해 사용하라는 핵심이다."

ID 'gksm****' 

#네이버

"그 기부금은 그 목적대로 위안부할머님에게 대부분 쓰여야 하며 남은돈은 정의연/정대현관계자들 재산증식에 쓰여선 안되는거다. 영리단체라면 정의연/정대협관계자들 주머니에 들어가도 머라 안 하겠지만, 비영리단체이기 때문에 그래선 안되는거다. 검찰은 철저하게 수사해서 비리가 있다면 꼭 처벌해주세요."

ID 'hans****' 

김서희 인턴기자

지금 커뮤니티에서 큰 화제가 되고 있는 이슈들입니다. 제목을 클릭하면 원글로 이동합니다.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