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전용

[팩플]靑수사관 아이폰 푼 해결사, 조주빈 폰도 석달내 푼다?

중앙일보

입력 2020.04.01 05:00

애플 아이폰 잠금 해제가 각종 수사의 핵심 열쇠가 되고 있다. 사진 애플 광고 캡처

애플 아이폰 잠금 해제가 각종 수사의 핵심 열쇠가 되고 있다. 사진 애플 광고 캡처

‘텔레그램 n번방’ 경찰 수사와 ‘백원우 특감반’ 검찰 수사에 이스라엘 업체가 해결사로 등장했다. 각국 수사기관에 ‘아이폰 잠금 풀기’를 제공하는 암호 해독 전문기업, 셀레브라이트다.

무슨 일이야

· 3월 31일 대검찰청은 검찰 수사 도중 숨진 수사관의 아이폰 잠금을 셀레브라이트의 포렌식 장비를 통해 해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수사관은 청와대의 울산시장 선거 관여 의혹을 받던 지난해 12월 유서를 남기고 숨진 채 발견됐다.
· 성착취가 일어난 n번방 사건을 수사하는 경찰도 피의자 조주빈의 휴대전화 암호 해제에 셀레브라이트 제품을 사용하고 있다. 조 씨는 아이폰 암호를 경찰에 제공하지 않고 있다.
·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미 연방수사국(FBI)은 지난 1월 셀레브라이트 제품을 이용해 ‘우크라이나 스캔들’ 핵심 연루자의 아이폰 잠금을 해제했다. 우크라이나 스캔들이란 트럼프 미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대통령에게 미국 민주당 정치인(조 바이든)에 대한 비리 조사를 종용했다는 의혹이다.

무슨 의미야

· 사건 수사에서 ‘휴대폰 암호’가 중요해졌다. 그러나 제조사는 ‘고객 정보 보호’에 민감하다.
· 애플은 아이폰 암호를 놓고 각국 수사기관과 마찰을 빚고 있다. 지난해 미국 해군기지 총기 난사범의 아이폰 해제를 놓고, 윌리엄 바 미국 법무장관트럼프 대통령은 연달아 “애플이 협조하지 않는다”고 공개 비난했다.
· 스마트폰이 디지털 수사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압도적이다. 셀레브라이트 ‘연간 보고서’에 따르면, 각국 수사관들은 중요 증거로 스마트폰 97%, 컴퓨터 53%, CCTV 36%를 꼽았다(중복 응답).

누가 쓰지

· FBI는 2012~2019년 200만 달러(약 25억원) 이상의 셀레브라이트 제품을 구입했다고, 미 온라인 매체 바이스(vice)가 보도했다.
· 영국프랑스, 마드리드(스페인) 경찰도 주요 고객이다. 미국 뉴욕시는 2018년부터 셀레브라이트 제품을 이용한다.
· 국내에서는 통신장비 수입 업체인 골든엑세스가 유통·마케팅을 정식 대행한다. 민간 아닌 정부 수사기관에만 판매한다.

비싼가

· 뉴욕시는 3년간 20만 달러(약 2억 5000만원)를 내고 셀레브라이트의 대표 제품(UFED)을 쓴다. 수사기관에 소프트웨어를 설치하고, 회사가 교육한 직원을 보내주고, 본사가 원격으로 암호를 풀어주는 서비스가 포함된 비용이다. 사용 규모에 비용은 따라 달라진다.
· 암호 해제에 걸리는 시간은 평균 3개월. 미 FBI가 우크라이나 사건 관련 아이폰 암호를 푸는 데는 2개월이 걸렸다.

악용될 위험 없나

· 회사는 일부 국가의 수사기관에만 제품을 팔지만, 기기가 민간에 유출될 가능성은 있다. 범죄 도구로 악용되는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오는 이유.
· 그러나 셀레브라이트는 ‘기기만으론 빈 깡통이다. 본사가 원격 조종해야 포렌식이 가능하다’고 반박한다.

디지털 수사용 아이폰 암호 해제 서비스를 제공하는 셀레브라이트. 사진 셀레브라이트 공식 블로그

디지털 수사용 아이폰 암호 해제 서비스를 제공하는 셀레브라이트. 사진 셀레브라이트 공식 블로그

어떤 회사야

· 1999년 이스라엘 개발자들이 창업했고 본사도 이스라엘에 있다. 직원 760명, 연 매출 1억6000만 달러(약 2000억원).
· 일본회사 ‘선 코퍼레이션’이 지분 70%, 이스라엘펀드 IGP가 30%를 보유했다.
· 지난해 투자를 유치하며 기업가치 6억 달러(약 7500억원)로 평가받았다. 글로벌 디지털 수사에서 암호 해제 시장의 50%를 점유한 것으로 추정된다.

사장은 뭐래

· 요시 카밀 최고경영자(CEO)는 이스라엘 언론과 최근 인터뷰에서 “내가 누구를 위해 어떤 가치를 제공하는지 명확하기 때문에, 나는 매일 밤 두 발 뻗고 잔다”고 말했다.
· 카밀 CEO는 “애플ㆍ삼성 같은 기기 제조사와도 잘 지낸다”고 주장했다. “제조사가 수사기관에 고객 기기 정보를 안 줘도, 우리를 통해 수사가 해결되니 이들도 만족한다”는 것이다.

심서현 기자 shshim@joongang.co.kr

[팩플] “그래서, 이게 왜 중요해?”
이 질문에 답하는 게 [팩플]입니다. 확인된 사실을 핵심만 잘 정리합니다. [팩플]팀은 사실에 충실한 ‘팩트풀(factful)’ 기사, ‘팩트 플러스 알파’가 있는 기사, ‘팩트를 아낌없이 플렉스(Flex)’한 기사를 씁니다. 궁금한 내용부터 콕콕 짚습니다. 뉴스를 봐도 답답했다면, 이제 팩플하세요.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