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픽 ONE SHOT] 알바생이 뽑은 겨울 최악의 ‘극한알바’ 1위는?

중앙일보

입력 2020.01.21 07:00

겨울철 이 알바가 최악이다.

겨울철 이 알바가 최악이다.

알바생들이 뽑은 겨울철 ‘극한알바’ 1위는 택배 상·하차로 조사됐다. 반면 인기가 높은 ‘꿀알바’ 1위는 카페 알바인 것으로 나타났다.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이 알바 경험이 있는 20대 대학생 및 취업준비생 2942명을 대상으로 ‘겨울철 극한알바와 꿀알바’를 설문 조사(복수선택)한 결과, 겨울철 ‘극한알바’ 1위는 택배 상·하차(52.2%)였다. 택배 상·하차 알바의 경우 다른 알바에 비해 높은 시급을 받을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지만, 추위에 노출되는 근무환경과 강도 높은 작업량 등으로 ‘극한알바’ 1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어서 건설현장 일용직(42.1%), 세차장 손세차(41.1%), 전단지 배포(37.2%), 오토바이 배달(35.9%), 이삿짐 배달(17.4%), 스키장 안전요원·강사 알바(12.7%) 등 대부분 추위에 노출되거나 업무량이 많이 늘어나는 실외 알바가 이름을 올렸다.

겨울철 ‘꿀알바’는 대부분 따뜻하고 쾌적한 실내에서 일할 수 있는 알바들이 차지했다. 1위는 카페 알바(43.7%)였다. 2위는 사무직 알바(43.5%)가 꼽혔다. 뒤이어 영화관·공연장 알바(36.9%), 찜질방 알바(33.2%), 실내놀이터·키즈카페 알바(10.7%), 백화점·유통점 판매 알바(10.1%) 순이었다.

글=김경진 기자 capkim@joongnag.co.kr
그래픽=김현서 kim.hyeonseo12@joongang.co.kr

관련기사

 https://news.joins.com/issue/10871

https://news.joins.com/issue/10871

관련기사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모비온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