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던 풋볼 어워즈 2019’ 손흥민·지소연 나란히 후보 선정

중앙일보

입력 2019.01.31 11:49

토트넘 손흥민. [연합뉴스]

토트넘 손흥민. [연합뉴스]

잉글랜드 무대에서 활약하는 손흥민(토트넘)과 지소연(첼시 레이디스)이 나란히 ‘런던 풋볼 어워즈 2019’ 후보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31일(한국시간) ‘런던 풋볼 어워즈’ 홈페이지에 공개된 부문별 후보자 명단에 따르면 손흥민은 피에르 에메릭 오바메양(아스널), 에덴 아자르(첼시), 해리 케인(토트넘), 앤드로스 타운센드(크리스털 팰리스) 등과 함께 ‘프리미어리그 올해의 선수’ 후보에 포함됐다.

‘런던 풋볼 어워즈’는 런던을 연고로 하는 아스널, 첼시, 풀럼, 퀸스파크 레인저스, 토트넘, 왓퍼드, 크리스털 팰리스, 웨스트햄 유나이티드, AFC 웸블던, 브렌트퍼드, 찰턴 애슬레틱, 밀월 등 12개 팀을 대상으로 한다

손흥민은 아시안컵을 마치고 팀에 복귀하는 힘든 일정에도 이날 펼쳐진 왓퍼드와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4라운드 홈경기에서 리그 9호골을 기록하는 등 토트넘의 에이스 역할을 수행하며 후보자 명단에 한 자리를 차지했다.

첼시 레이디스 지소연. [연합뉴스]

첼시 레이디스 지소연. [연합뉴스]

더불어 ‘지메시’ 지소연(첼시 레이디스)도 에린 쿠스버트(첼시 레이디스), 리앤나 딘(토트넘 레이디스), 비비안 미데마. 조던 놉스(이상 아스널 레이디스) 등과 함께 ‘올해의 여자 선수’ 후보에 포함됐다.

한편, ‘런던 풋볼 어워즈 2019’는 현지시간으로 오는 2월 29일 런던의 ‘배터시 에볼루션’에서 열린다.

[사진 런던 풋볼 어워즈 2019 홈페이지 캡처]

[사진 런던 풋볼 어워즈 2019 홈페이지 캡처]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