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한국어 교육연구센터 개소...한성대 이상한 총장 참석

중앙일보

입력 2019.01.11 14:13

태국 우따라딧 라차팟대학 한국어 교육연구센터 개소식에 참석한 이상한 총장(오른쪽 다섯번째)

태국 우따라딧 라차팟대학 한국어 교육연구센터 개소식에 참석한 이상한 총장(오른쪽 다섯번째)

  한성대학교 이상한 총장은 1월 10일(목) 태국 우따라딧 라차팟대학 한국어 교육연구센터 개소식에 참석했다.

 개소식에는 이상한 총장, 김승천 국제교류원장 등 한성대 관계자를 비롯하여 주태국 이욱헌 대사, 타나콘 응짓파이산 우따라딧 도지사, 코이카 태국사무소 최은영 과장 등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하여 한국어 교육연구센터 설립을 축하했다.

 한성대는 김동환 교수(크리에이티브인문학부 문학문화콘텐츠트랙)의 주도로 우따라딧 라차팟대학에 태국 유일의 한국어교사 양성을 위한 한국어교육과를 설치한 이래 4년 이상 해당 대학과 꾸준한 협력을 이어왔으며, 그 결과물로서 한국어 교육연구센터가 주태국 대한민국 대사관, 삼성전자, 코이카 등의 후원으로 설립됐다. 한성대는 한국어 교육연구센터의 성공적인 운영을 위해 교육 및 연구자료와 PC 2대를 지원했다.

 이상한 총장은 축사를 통해 “양교간의 협력을 통해서 설립된 한국어 교육연구센터는 태국 내 한국어 교사 양성에 큰 힘이 될 것이다.”면서 “본 센터가 양교의 한국어와 관련된 교육 및 공동 연구 등에도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승천 국제교류원장은 “향후 보다 실질적이고 효과적인 학생 간 교류 확대를 준비하고 있다.”면서 “아울러 태국의 한국어교사를 위한 한국어 연수 프로그램도 확대해서 태국인 유학생 수가 증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