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방] 한국심리학회

중앙일보

입력 2018.09.05 00:02

지면보기

종합 16면

◆한국심리학회는 조현섭 교수(총신대 중독재활상담과)가 제 49대 회장으로 취임하였다고 3일 밝혔다. 임기는 2년. 조 신임 회장은 국무총리실 소속 ‘사행산업통합감독위원회 중독예방치유센터’ 센터장 등을 역임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