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톡톡에듀-카드뉴스] 오락가락 대입 정책... 어디로 가고 있나

중앙일보

입력 2018.04.11 14:19

업데이트 2018.04.24 10:22

대입 정책이 흔들리는 건 사회가 변하기 때문
4차 산업혁명 이끌 인재 육성이 근본적 과제
교육부 지침 따른다고 해도 수시 비중이 높아

올해 고3이 대학입시를 치르는 2019학년도 대입에서 정시모집 선발 비율은 23.8%. 정시 비율은 역대 최저다. 이런 가운데 박춘란 교육부 차관이 최근 서울시내 대학 총장들을 직접 찾아가거나 전화를 걸어 “정시모집을 늘려줄 수 있겠느냐”고 문의해 파문이 일고 있다. 오락가락하는 대입 제도에 수험생과 학부모는 갈팡질팡하고 있다.

관련기사
우리 아이가 만날 미래... 21세기 인재 기르려면

우리 아이가 만날 미래... 21세기 인재 기르려면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